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윤아, "이승기가 이상형이라고 고백했을 때 기뻤다"

최종수정 2009.12.09 01:04 기사입력 2009.12.08 23:5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강승훈 기자] 소녀시대 윤아가 자신을 이상형이라고 밝힌 연예인 중에 이승기의 발언이 가장 기뻤다고 속내를 밝혔다.

윤아는 8일 오후 11시 5분에 방영된 KBS '상상더하기'에 출연해 "조권, 이승기 등이 이상형이라고 말했는데, 원래 이승기를 좋아해서 그의 말이 기뻤다"고 말했다.

조권의 발언에 대해서는 다소 의외라는 분위기였다.

윤아는 "방송에서 조권과 자주 마주쳤는데도 한번도 내색을 하지 않았다"며 "나중에 조권이 저를 이상형으로 지목하는 방송을 본 후에 깜짝 놀랐다"고 전했다.

윤아는 자신을 이상형으로 말해주었던 연예인들 대부분이 실제로 만나 보면 내색을 하지 않았다고 고백했다.
샤이니의 온유도 윤아가 이상형이라고 설명했다. 온유는 최근 윤아가 촬영한 CF에서 윙크하는 모습에 반했다고 했다.

한편, 윤아는 자신을 이상형이라고 밝힌 많은 연예인을 뒤로하고, 이상형을 기무라 타쿠야라고 밝혔다. MC들은 탁재훈이 기무라 타쿠야를 닮아다고 하자, 윤아는 '아니에요'라며 강하게 부정했다.

강승훈 기자 tarophine@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