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다이어트 위해 '펜터민' 과대복용한 30대 사망

최종수정 2009.12.06 23:53 기사입력 2009.12.06 23:5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30대 여성이 다이어트를 위해 향정신성 의약품의 일종인 '펜터민'을 계속 복용하다가 숨진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서울 용산결찰서는 지난 10월 초 용산구 한 아파트 계단에서 숨진 채 발견된 김모(32·여)씨의 사인이 국립과학수사연구소의 부검 결과 '펜터민' 약물 중독이라고 6일 밝혔다.
김 씨는 자신이 원하는 만큼 펜터민을 구하지 못하자 친구 6∼7명에게 부탁해 계속 처방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김 씨가 펜터민을 확보하기 위해 친구들을 동원한 사실을 알면서도 처방전을 써준 담당 의사 A씨를 마약류관리법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