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전자 "영화관을 휴대폰으로"…뉴초콜릿폰 출시

최종수정 2009.09.30 12:12 기사입력 2009.09.29 11:3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함정선 기자]LG전자(대표 남용)는 블랙라벨 시리즈 4탄인 '뉴 초콜릿폰'을 국내에 출시한다고 29일 밝혔다.

뉴 초콜릿폰(LG-SU630/KU6300/LU6300)은 80만원대 후반 가격으로 3개 이동통신사에 모두 공급된다.

LG전자에 따르면 이 제품은 지난주 23일 실시한 100대 한정 사전예약판매가 7분만에 매진되는 등 출시 전부터 국내 소비자들의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뉴 초콜릿폰은 기존 초콜릿폰의 단순미를 극대화하면서 21:9 비율의 4인치 LCD 화면을 채택한 풀터치폰이다.

앞면 버튼을 완전히 없애고 측면 버튼도 최소화해 심플한 디자인을 강조하고 있으며 유광 검정색 외관에 상·하단 불은색이 더해져 감성미를 더했다. 외부 충격과 긁힘에 강한 강화유리를 앞면에 적용했으며 10.9mm의 얇은 두께를 구현해 손에 쥐기 편리하다.

또한 뉴 초콜릿폰은 극장 스크린 비율인 21: 9 비율, WVGA급(해상도 800×345) HD LCD, 돌비 모바일(Dolby Mobile) 사운드 시스템으로 영화관의 생생함을 재현하는 것이 특징이다. 디빅스(DivX)를 지원, 별도 인코딩 없이 PC내 영상을 휴대폰에서 즐길 수 있고 내장메모리 외 4기가바이트(GB) 마이크로SD카드를 기본 제공해 MP3음악파일 1000곡 또는 영화 10편 저장이 가능한 것도 이 휴대폰의 강점이다.
LG전자는 PC싱크(Sync)방식의 '콘텐츠 큐브(Content Cube)'를 통해 21:9 비율에 최적화된 최신영화, 뮤직비디오 등 뉴 초콜릿폰 맞춤형 비디오 콘텐츠를 지속 제공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뉴 초콜릿폰은 사용성과 선호도 조사를 기반으로 슈나이더 인증 800만 화소 카메라, 디지털카메라의 '자동모드' 촬영 지원과 3회 연속 촬영 파노라마 기능, 지상파 DMB를 적용으며 3.5파이 이어폰 젠더를 추가로 제공한다.

LG전자는 다음달부터 국내 최정상 걸그룹 소녀시대와 신인그룹 에프엑스(f(x))를 내세운 스타일리시하면서도 파격적인 광고를 통해 국내 마케팅을 본격 시작할 계획이다.

LG전자 MC(Mobile Communications)한국사업부 조성하 부사장은 "스타일리시한 디자인, 스마트 테크놀리지를 겸비한 LG휴대폰의 야심작 뉴 초콜릿폰은 한국 트렌드 세터들의 눈높이를 맞춘 제품"이라며 "차별화된 마케팅을 더해 기존의 블랙라벨 시리즈 이상의 호응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함정선 기자 m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