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시사만화가 김상택 화백, 위암 투병중 14일 별세

최종수정 2009.09.15 08:45 기사입력 2009.09.15 08:4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박성기 기자]'김상택 만평'으로 유명했던 전 중앙일보 김상택 화백이 14일 오후 6시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55세.

경북 봉화 태생의 김 화백은 1977년 상지전문대 미술과를 졸업하고 1988년 경향신문에서 '김상택 만평'으로 데뷔, 이후 1999년 중앙일보로 자리를 옮겼다.

고인은 지난 2007년 위암수술을 받고 1년간 휴식을 취한 뒤 지난해 8월 복귀했지만, 건강이 악화돼 지난달 19일을 끝으로 만평을 중단했다.

가는 펜으로 세밀한 그림체를 구사하면서 정치 사회 현실을 날카롭게 풍자한 고인의 작품들은 신문 만평의 새로운 장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유족은 부인 강혜경(53)씨와 1남. 빈소는 삼성서울병원에 마련됐고 발인은 오는 17일 오전 6시. ☎ 02-3410-6915

박성기 기자 musictok@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