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 4번째 블랙라벨 '뉴초콜릿폰' 출시

최종수정 2009.09.04 10:45 기사입력 2009.09.04 08:23

댓글쓰기

유럽 출시를 시작으로 한국은 이달 말, 미국은 10월 판매 예정

LG전자 모델들이 영국 런던의 성 바울 성당(St. Pauls Cathedral) 앞에서 블랙라벨 시리즈 4탄 뉴 초콜릿폰을 선보이고 있다.

LG전자는 2일 저녁(현지시각) 영국 런던 디자인박물관에서 전 세계 최초로 '뉴초콜릿폰(LG-BL40)'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고 4일 밝혔다.

뉴초콜릿폰은 이날 유럽 공략을 시작으로 이달 말에는 한국, 10월에는 북미 및 아시아 등 전 세계 50여개국에 출시될 예정이다.

뉴초콜릿폰은 초콜릿폰, 샤인폰, 시크릿폰의 계보를 잇는 LG 블랙라벨의 4번째 제품으로, 총 3600만대 이상 팔려나간 기존 블랙라벨 시리즈의 성공신화를 이어갈 것으로 LG전자측은 기대하고 있다.

뉴초콜릿폰은 전작 초콜릿폰의 감각적인 디자인을 그대로 적용한 데다 세계 최초로 4인치 21대9 와이드스크린을 탑재하는 등 '디자인과 기능'의 시너지가 주목을 받고 있다.

앞면 버튼을 완전히 없애고 측면 버튼 수도 최소화해 깔끔한 디자인을 강조하고, 피아노 외관을 연상시키는 유광 검정색을 적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하면서 붉은 색 포인트로 감성미를 더했다.
'듀얼 스크린' 사용자환경(UI)을 적용해 화면을 절반으로 분할해 사용할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아웃룩과 똑같이 목록과 메일 내용을 동시에 확인 가능하며, 음악 재생 시에도 앨범재킷과 음악목록을 한꺼번에 볼 수 있다.

LG전자 MC사업본부 안승권 사장은 "블랙라벨 시리즈는 늘 신선하고 새로운 시도를 통해 유행을 선도해왔다"며 "이번 뉴 초콜릿폰 역시 이전 제품들과 마찬가지로 휴대폰 업계에 새바람을 몰고 올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일 기자 jayle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