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2쌍둥이 임신 주장 거짓

최종수정 2009.08.20 18:18 기사입력 2009.08.20 15:53

댓글쓰기

아프리카 튀니지의 한 여성이 12쌍둥이를 임신했다고 주장했지만 이는 거짓으로 드러났다고 영국 일간 텔레그래프가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각국의 주요 언론들은 알제리에서 발간되는 아랍어 신문 에초우룩을 인용해 이름이 밝혀지지 않은 이 여성은 튀니지 수도 튀니스에서 남쪽으로 400km 정도 떨어진 카프사의 여교사로 12쌍둥이를 모두 낳을 생각이라고 18일 보도한 바 있다.

튀니지 당국은 "조사 결과 그에게 정신적으로 문제가 있으며 임신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그를 오랫동안 조사했지만 상상임신에 불과하다는 것.

그는 임신 9개월째라고 주장했지만 외관상 이를 뒷받침할만한 게 전혀 없었다. 현재 그와 남편 모두 행방이 묘연한 상태다.

카프사에 하나뿐인 병원 노만 알 아다브의 한 관계자는 "그 여성이 병원에 온 적도 없다"며 "모든 건 거짓"이라고 잘라 말했다.
그는 "그 여성이 TV에 출연해 돈을 좀 만져볼 생각이었던 것 같다"며 "TV에서 이와 유사한 경우를 보고 거짓말한 듯하다"고 덧붙였다.

지난 1월 미국 캘리포니아주에 사는 나디아 슐먼이 여덟 쌍둥이를 낳아 화제가 된 바 있다. 그는 리얼리티 TV 쇼에 출연해 짭짤한 돈을 거머쥔 것으로 알려졌다.

이진수 기자 commu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만화웹툰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