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혼' 임주은-지연 공포연기 '합격점'

최종수정 2009.08.05 23:18 기사입력 2009.08.05 23: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고재완 기자]임주은과 그룹 티아라의 멤버 지연이 '혼'에서 신인답지 않은 연기력을 뽐냈다.

임주은은 5일 첫 방송한 MBC 새수목드라마 '혼'(극본 인은아 고은님·연출 김상호 강대선)에서 윤하나 역을 맡았다. 그는 끊임없이 자신의 앞에 출몰하는 혼령들을 보고 공포에 떠는 모습을 신인 답지 않은 연기력으로 소화해냈다는 평.

옥상에서 자신의 옆에 떨어져 자살한 혼이 자꾸 자신의 눈에 보이고, 눈이 없는 유치원생들이 눈앞에 나타나며 공포에 질린 모습을 잘 표현해냈다는 것.

게다가 티아라 멤버 지연 역시 하나의 이란성 쌍둥이 동생 윤두나 역을 무난히 연기해냈다. 이날 두나는 언니의 말이라면 무조건 따르는 착한 동생이지만 비밀을 간직하고 있는 듯한 모습을 선보였다.

때문이 이들이 앞으로 이서진, 이진과 호흡을 맞춰 시청자들에게 어떤 공포를 선사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이날 '혼'은 납량특집 드라마 특유의 공포 분위기를 조성해 시청자들을 시원하게 만들었다.

고재완 기자 star@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