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글 안드로이드 사업자들 한국에 뜬다

최종수정 2009.07.06 10:43 기사입력 2009.07.06 10:43

댓글쓰기

15일 '안드로이드 코리아 2009 세미나' 개최...9월엔 안드로이드 컨퍼런스 예정

구글의 개방형 모바일 운영체제 '안드로이드'의 주제로 한 국내 최대 세미나가 개최된다.

한국리눅스파운데이션(대표 조광제)은 15일 소프트웨어진흥원에서 ‘안드로이드 코리아 2009’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오픈플럼과 개발자 포털 데브멘토가 공동 주관하고 한국소프트웨어진흥원(KIPA), 한국IBM이 후원하는 이번 세미나에는 조광제 한국리눅스파운데이션 대표의 글로벌 사례를 통한 '모바일 OS 시장 트렌드 및 안드로이드의 미래'에 대한 기조연설에 이어 인스프리트의 '안드로이드 UI' 전략에 대한 강연이 진행된다.

특히 전 세계적으로 수년간 안드로이드 기반의 사업을 진행해온 몬타비스타와 윈드리버가 처음으로 이번 세미나에 참가, 안드로이드 개발 및 상용화 트렌드에 대해 발표하는 시간을 갖는다. 또한 한국IBM은 IBM 본사의 안드로이드 개발 전략을 처음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구글 본사의 안드로이드 개발자가 대거 참여하는 ‘안드로이드코리아 2009’의 사전 행사로 개최된다.
조광제 한국리눅스파운데이션 대표는 "이번 세미나는 안드로이드 개발과 상용화 등을 실제 비즈니스와 접목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한 본격적인 논의가 이뤄질 것"이라며 "안드로이드에 관심 있는 개발자나 일반인들이 실제 사업과도 연관시킬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행사와 관련된 사항은 데브멘토(www.devmento.co.kr)나 행사 사이트(www.dtfe.co.kr)를 참고하면 된다.

이정일 기자 jayle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