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YG차세대 주자 일명 여자 빅뱅, '21'로 팀명 확정

최종수정 2009.03.27 14:04 기사입력 2009.03.27 14: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신문 강승훈 기자] '여자 빅뱅'으로 알려진 YG의 신인 여자 그룹의 공식 명칭이 '21'로 확정됐다.

'21'은 YG의 수장인 양현석 대표가 직접 지은 이름으로서 영어 발음 그대로 '투 애니 원'이라 불리게 되는데 언제나 21살의 나이처럼 도전적이고 신선한 음악을 선보이는 그룹이라는 의미와 함께 누구에게도 지지 않는 블랙잭의 넘버이기도 하다

'21'은 필리핀에서 인기를 얻은 산다라 박, 이효리와 함께 유명 CF에 주연으로 동반 출연한 박봄, 공옥진 여사의 손녀인 공민지, 팀의 리더이자 뛰어난 실력자로 알려진 CL로 구성된 4인조 여자 그룹으로서 빅뱅에 이은 YG의 신인 주자여서 데뷔전부 터 많은 관심을 받아온 인물들이다.

'21'은 시작부터 남다르다. 데뷔 전부터 빅뱅과 함께 LG전자 CYON의 억대 CF 모델이 되었는가 하면 빅뱅과 함께 부른 '롤리팝' 음악이 27일 각종 온라인 음악 사이트를 통해 동시에 공개됐다.

'롤리팝'TV 광고와 음악으로 이름을 알린 후 5월초에 이들의 공식 데뷔가 이루어질 예정인데 빅뱅의 리더이자 음악프로듀서인 지드레곤이 '21'의 프로듀싱을 맡아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YG의 관계자는 "'21'멤버들의 실력이 워낙 뛰어난데다가 준비기간이 길었던 만큼 좋은 곡들을 많이 보유하고 있어 올 연 말까지 쉬지 않고 공격적으로 활동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