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0

공공기관 신재생에너지설치치의무화 대상 확대

최종수정 2008.03.21 13:12 기사입력 2008.03.21 13:12

에너지관리공단은 내년 3월15일부터 공공기관 신재생에너지 설치의무화제도 대상건축물을 현행 신축에서 '신축ㆍ증축 또는 개축' 건축물로 확대 시행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신에너지 및 재생에너지 개발ㆍ이용ㆍ보급촉진법'이 지난달 19일 일부 개정돼 3월14일 공포됨에 따라 공포 후 1년이 지난 시점부터 시행되는 것이다.

공공기관 신재생에너지 '설치의무화제도'는 정부기관, 지자체, 정부투자기관 및 출자기관 등이 건축연면적 3000㎡이상 건물을 신축하는 경우 총 공사비의 5%를 신재생에너지설비에 투자토록 하는 제도이다.

공단은 '설치의무화제도'가 2004년 6월 시행 이후 지난해 말까지 공공기관의 공공용, 문교ㆍ사회용, 상업용 용도의 신축건축물 414건에서 1892억원이 신재생에너지설비에 투자돼 1만7075toe의 유류 대체 및 5만950TCO2 의 온실가스 저감효과를 거둔 것으로 분석했다.

또한 내년부터 대상건축물 확대 시행 시 지난해 투자 금액 520억원 이외에 연간 200억원 이상의 신규시장이 창출돼 국내 전체 신재생에너지설비 시장규모를 약 1조원으로 볼 때 설치의무화로 인한 시장창출효과가 7% 이상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고 국내 신재생에너지 보급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은용주 기자 yong@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댓글쓰기

오늘 본 뉴스

이시각 많이 보는 기사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

아시아경제 TV

5月의 대반격! 다음주 축포 터트... 국내 증시가 모멘텀의 부재로 당분간 지수 상승폭이 제한될 것으로 보인다. ...
만년 깡통계좌가 ‘불기둥’ 계좌... 코스피가 반등세를 보이고 있지만 예측할 수 없는 시장상황에서 보유종목 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