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082.58상승17.98-0.86%
코스닥
690.81상승11.32-1.61%

“쌍방폭행 현재 확인 중” 구하라, 남자친구 폭행 혐의 사건 어떻게 되나



'가수 구하라(27) 씨가 남자친구를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

13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구 씨는 이날 새벽 00시30분께 강남구 논현동 소재 빌라에서 자신에게 헤어지자고 한 남자친구 A 씨를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폭행 발생 장소는 구 씨의 자택인 서울 강남구 논현동 소재 빌라로 알려졌다.

경찰 측은 “본인에게 연락해서 출석 일정을 잡아서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현재 구 씨는 쌍방폭행을 주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해 구 씨 소속사 관계자는 “현재 이 사건에 대해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또 “쌍방폭행 관련 구 씨가 폭행을 당했다는 것에 대해서도 자세한 상황을 현재 확인 중”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관계자는 “(폭행과 관련해) 확인되면 발표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구 씨는 최근 JTBC4 ‘마이 매드 뷰티 다이어리’에 출연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