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068.05상승3.18-0.15%
코스닥
671.56상승0.71+0.11%

해수부, '2018 모의 IMO 총회' 경진대회 개최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해양수산부는 14일 서울 중소기업 DMC 타워에서 '2018 모의 국제해사기구(IMO) 총회'를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모의 IMO 총회는 해양분야 국제기구에 대한 청년들의 관심을 높이고, 미래 해사산업을 주도할 우수한 인재를 발굴하는 경진대회이다. 이 대회는 2015년에 처음 개최됐으며 올해로 4회째를 맞이했다.

모의 IMO 총회는 전국의 대학생들로 구성된 11개 팀(3인 1조)이 IMO에서 논의되는 자율운항선박, 온실가스 감축 등 해사분야 현안에 대해 해결방안을 제시하는 과정으로 진행된다.

이번 대회에서 참가팀이 발표하는 주제는 ▲자율운항선박 도입에 따른 기존 국제협약의 개정방향 ▲해사·해운 분야의 블록체인 기술 도입을 위한 제언 ▲온실가스 감축 등 해양환경 보호 정책방향 등이다. 각 팀은 발표를 통해 해사분야 현안을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제시하며 의제해결 능력을 겨루게 된다.

해양수산부는 이 대회를 통해 우리나라 해양의 미래를 책임질 유능한 인재들이 해사, 해운 및 조선업계에 관심을 가지게 되고, 해사분야 국제전문가로 나아가기 위한 경험을 쌓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운열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국장은 "우리 젊은이들이 이번 대회를 통해 다양하고 참신한 아이디어를 마음껏 펼칠 수 있기를 바라며, 해양수산부는 앞으로도 미래 해사산업을 주도할 해양인재를 발굴하는 데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