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515.81상승0.38+0.02%
코스닥
898.19상승11.61+1.31%

[클릭 e종목]"현대백화점, 모처럼 모멘텀 확보"

기사 폰트확대
크게
작게
프린트하기
스크랩하기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한화투자증권은 4일 현대백화점에 대해 의류매출 증가와 점포 실적 회복 가능성이 보인다고 분석했다. 목표주가는 13만8000원을 유지했다. 현대백화점의 3일 종가는 10만5000원이다.

남성현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이 회사의 4분기 매출액이 전년 대비 4.1% 증가한 1조5312억원, 영업이익은 7.1% 늘어난 1295억원으로 예상했다.

남 연구원은 "이른 한파로 지난 4분기 의류매출이 늘고 탄핵 정국에 의한 기저효과도 나타날 것"이라며 "부진했던 일부 점포 매출 회복, 지난달 주말 영업일 수 증가 등도 이 회사의 지난 4분기 실적이 늘 거라 보는 이유"라 전했다.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도 매력적이다. 남 연구원은 "올해 기준 주가수익비율(PER)은 7.9배에 불과해 주가 상승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고 분석했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