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289.19상승6.90+0.30%
코스닥
791.61상승4.88-0.61%

이총리 "최저임금 인상·노동시간 단축 정책 연착륙 노력"

이낙연 국무총리가 3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대한상공회의소 주관으로 열린 2018년 경제계 신년인사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강진형 기자aymsdream@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이낙연 국무총리는 3일 "최저임금 인상과 노동시간 단축 정책들이 연착륙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이날 서울 강남구 고엑스에서 열린 '2018년 경제계 신년인사회'에 참석해 "노동 관련 정책으로 기업들의 경영부담이 늘어날 것을 정부도 잘 알고 있지만 노동자의 저임금과 과로를 이대로 둘 수 없는 것 또한 엄염한 현실"이라며 "여러 정책수단을 가동해 노동 관련 정책들이 연착륙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또 "혁신성장에 장애가 되는 규제를 없애겠다"며 "빅데이터 같은 4차 산업혁명에 필수적인 인프라 투자를 늘리고, 인재를 양성하는 등 수출선 다변화를 도울 신남방정책과 신북방정책을 착실히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대한민국은 한국전쟁 직후 1인당 국민소득 60만 달러의 세계 최빈국이었으나 이제는 1인당 소득 3만 달러를 눈앞에 둔 세계 10위권의 중견 경제강국"이라며 "경제인과 노동자들이 계시는 한 대한민국은 앞으로도 계속 발전할 것이고, 더 큰 발전으로 이끄는 위대한 길에 정부는 경제인 여러분과 늘 함께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경제계 신년인사회에는 이 총리를 비롯해 김동연 경제부총리,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등이 참석했다. 노사 대표로는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구본준 LG그룹 부회장, 윤부근 삼성전자 부회장,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김주영 한국노총 위원장 등 정·재계 인사 1300여 명이 참석했다.





세종=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