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경제 기사 프린트하기 프린트하기 닫기

문체부, 필리핀 관광부와 관광객 안전협력체계 구축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25일 오후 부산 한 호텔에서 열린 2019 한-아세안 특별 정상회의 환영 만찬장 앞에서 로드리고 두테르테 필리핀 대통령과 부인 시엘리토 아반세냐를 영접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화체육관광부는 25일 필리핀 관광부와 '관광협력 양해각서 이행계획'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이행계획은 2006년 필리핀 다바오에서 체결된 한국과 필리핀 간 '관광협력 양해각서'를 구체화한 것으로,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서 열린 양국 정상회담 직후 서명식에서 체결됐다.


이행계획에는 관광객 안전을 위한 안전협력체계 구축을 비롯해 ▲ 관광 전문가·공무원 상호교류 ▲ 관광 관련 최신 동향 및 통계자료 공유 ▲ 크루즈·관광 안전 등 주요 분야에서 공동 훈련 ▲지속적 관광 협력을 위한 공동 실무그룹 운영 등 내용이 담겼다.


필리핀은 아세안 국가 중 2번째로 한국을 많이 방문하는 국가이며, 한국은 필리핀을 방문하는 외국인 관광객 중 가장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프린트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