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1:15 19.01.04

    블릿
    "안정 또 안정"…펀드 채권비중 키워 변동성 방어 총력
    "안정 또 안정"…펀드 채권비중 키워 변동성 방어 총력

    "올해에도 증권시장 변동성이 클 것으로 보여 변동성을 줄이는 중위험ㆍ중수익 상품 중심으로 포트폴리오를 짜 안정성을 키울 것이다." 자산운용업계는 올해 펀드상품 전략에 대해 이같이 한 목소리를 냈다. 특히 안전자산으로 분류되는 국내는 물론 해...

  • 11:10 19.01.04

    블릿
    꽁꽁 언 부동산시장, 그래도 로또 청약은 뜨겁다
    꽁꽁 언 부동산시장, 그래도 로또 청약은 뜨겁다

    올해 전국 총 38만가구 공급 전망 서울, 송파구 거여동 거여2-1 롯데캐슬 인천·경기, 계양구 e편한세상계양더프리미어 2019년 기해년 부동산 시장 전망은 밝지 않다. 정부가 부동산 가격 급등과 투기를 막기 위한 강력한 정책을 지속적으로 펼치겠다...

  • 11:10 19.01.04

    블릿
    신혼부부 눈높이 낮추고 2자녀 이상 기대↑
    신혼부부 눈높이 낮추고 2자녀 이상 기대↑

    청약전략·주의사항은…'월용이' 박지민씨 인터뷰 중심지만 고집할 게 아니라 눈높이 낮출 필요도 가점 50점 이상이라면 기존 전략 유지하면서 '눈치싸움' 올해 서울 중심지 커트라인은 50점대 중반 전망 서울 및 수도권 중심지 청약시장에 등장하...

  • 11:08 19.01.04

    블릿
    "변동성·리스크 대응…달러 분할 매수 추천"
     "변동성·리스크 대응…달러 분할 매수 추천"

    시중銀 고수들이 제안하는 새해 전략 기해(己亥)년이 밝았다. 금리는 상승 궤도에 올랐지만 주식시장에는 한파가 몰려왔다. 지난해 급등했던 부동산 시장은 당국이 고삐를 죄면서 투자 열기는 사그라들고 있다. 불확실성이 거스를 수 없는 흐름으로 떠...

  • 11:04 19.01.04

    블릿
    "글로벌 성장 둔화 감안…국채 우량 채권 투자"
     "글로벌 성장 둔화 감안…국채 우량 채권 투자"

    시중銀 고수들이 제안하는 새해 전략 기해(己亥)년이 밝았다. 금리는 상승 궤도에 올랐지만 주식시장에는 한파가 몰려왔다. 지난해 급등했던 부동산 시장은 당국이 고삐를 죄면서 투자 열기는 사그라들고 있다. 불확실성이 거스를 수 없는 흐름으로 ...

  • 13:00 19.01.02

    블릿
    이종찬 "독립선언은 누적된 적폐청산 의미…이젠 통합 시대"
    이종찬 "독립선언은 누적된 적폐청산 의미…이젠 통합 시대"

    독립운동가 우당 이회영 선생 손자 이종찬 전 국가정보원장 신년 인터뷰 독립운동가 이회영 선생의 손자인 이종찬 전 국가정보원장(81ㆍ현 우당기념관장)은 "3.1 독립선언은 역사적으로 누적된 모든 적폐를 청산한다는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지나온 ...

  • 13:00 19.01.02

    블릿
    ‘3·1운동과 촛불집회’ 국민주권 뜻 이어…미래 100년 설계
    ‘3·1운동과 촛불집회’ 국민주권 뜻 이어…미래 100년 설계

    1919년 3월, 일제 치하의 한반도 곳곳에서 ‘대한독립 만세’ 외침이 울려 퍼졌다. 남녀노소 대중들은 한 마음으로 모자와 천, 태극기를 흔들며 만세를 외쳤다. 일제강점기 일본의 탄압에 대한 독립의 의지이자, 소수의 특권층에 맞선 민중의 울분이었...

  • 13:00 19.01.02

    블릿
    정세현 "김정은, 文대통령한테 '트럼프 과외' 받아라"
    정세현 "김정은, 文대통령한테 '트럼프 과외' 받아라"

    정세현 전 통일부 장관은 북한부터 꾸짖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전례를 찾을 수 없는 스타일의 협상 상대방이다. 그런데도 북한이 과거와 같은 벼랑끝전술, 버티기 전략으로 일관하는 것은 명백한 실수

  • 13:00 19.01.02

    블릿
    정세현 "통일비용, 통일이익으로 상쇄하고도 남아"
    정세현 "통일비용, 통일이익으로 상쇄하고도 남아"

    통일을 이야기할 때면 천문학적 '비용' 문제가 항상 제기된다. 남북의 경제력 차이를 고려하면 수백조 원의 혈세가 투입될 것이라는 단골 메뉴가 등장하기 때문이다. 이에 대해 정세현 전 통일부 장관은 분단이데올로기가 만들어낸 '오류의 공포'라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