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부패한 권력, 우리도 망했다'

최종수정2018.04.16 09:44 기사입력2018.04.16 09:44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6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한국당은 이날 회의실 백보드를 '절대권력은 절대 부패한다. 우리도 그래서 망했다'라는 글귀로 교체했다./윤동주 기자 doso7@


윤동주 기자 doso7@asiae.co.kr
일반기사 형식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