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수들 독려하는 세라 머리 감독

최종수정2018.02.14 18:21 기사입력2018.02.14 17:57

아이스하키 여자 남북 단일팀 세라 머리 감독이 14일 강원도 강릉 관동하키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일본과의 B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선수들을 독려하고 있다./강릉=김현민 기자 kimhyun81@


김현민 기자 kimhyun81@asiae.co.kr
일반기사 형식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