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레드카펫 밟은 최연소 게스트 ‘삼둥이’, 대한·민국·만세 “많이 컸죠?”

최종수정2017.10.13 07:46 기사입력2017.10.13 07:46

배우 송일국의 삼둥이 아들인 대한, 민국, 만세가 부산국제영화제 레드카펫을 밟는 최연소 게스트가 되면서 행사 참석 전 훌쩍 자란 모습이 공개돼 화제다.12일, 송일국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부산에 귀요미 신사들 왔어요”라는 제목으로 삼둥이...


온라인이슈팀 기자 issue@asiae.co.kr
일반기사 형식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