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뉴스

'한국·핀란드 대학생 해커톤'…'주블리팀' 우승

최종수정 2019.06.13 09:25 기사입력 2019.06.13 09:25
지난 11일 핀란드 헬싱키 콩그레스 빠시또르니에서 열린 '한국·핀란드 대학생 연합 해커톤'에서 우승한 '주블리팀'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한국과 핀란드 대학생 연합 해커톤에서 '주블리팀'이 우승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해커톤에서 우승한 주블리팀은 커피 찌꺼기를 재활용하는 건강관리기기를 선보여 높은 점수를 받았다. 한국 중기부 장관과 핀란드 경제고용부 장관이 공동 수여하는 '혁신상'을 수여했다.


해커톤은 해킹과 마라톤의 합성어다. 개발자·기획자·디자이너 등이 모여 팀을 구성해 마라톤을 하듯 주어진 시간 동안 아이디어를 창출하고 기획, 프로그래밍을 통해 결과물을 만드는 대회다.


이번 행사는 문재인 대통령의 핀란드 순방 일정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지난 11일부터 12일까지 무박 27시간 동안 헬싱키 콩그레스 빠시또르니에서 '친환경 미래도시'라는 주제로 열렸다. 한국과 핀란드 대학생 50여명이 참가했다. 양국 학생들을 8개 연합팀으로 구성해 대회를 진행했다.


중기부 관계자는 "혁신상 수상팀에는 'K스타트업 그랜드 챌린지' 참가 시 서류평가 면제 및 본선 진출권을 줄 것"이라며 "예비창업패키지 지원사업을 신청할 경우 선정평가 과정에서 우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