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청군 도로변 숲 조성 … 미세먼지 차단

최종수정 2021.04.08 14:18 기사입력 2021.04.08 14:18

댓글쓰기


소음 줄이고 경관 조성에도 기여

3번국도에 핀 백일홍 [이미지출처=산청군]

3번국도에 핀 백일홍 [이미지출처=산청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경남 산청군은 국도 3호선과 20호선 주변에 나무를 심어 도로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를 차단하는 숲 조성에 나선다고 8일 밝혔다.


군은 국도 3호선과 20호선 도로 사면에 산수유 등 7종의 나무를 심어 도로변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와 오염물질을 차단하고 소음도 줄이는 효과를 볼 것으로 기대한다. 또 아름다운 경관 조성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보인다.

식재 수종은 계절별 꽃을 볼 수 있도록 산수유와 살구나무, 모감주나무 등을 심어 3월부터 8월까지 꽃을 볼 수 있도록 했다. 가을부터는 산딸나무와 산사나무에 빨간 열매가 달려 도로변에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미세먼지 차단 숲 조성에는 부산지방국토관리청 진주 국토관리사무소가 큰 도움을 주셨다”며 “진주 국토관리사무소와 함께 숲 관리는 물론 국도변 풀베기 등 국도 유지 관리에도 적극적으로 협조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영남취재본부 최순경 기자 tkv012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