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김정배 문체부 차관 "코로나19 호텔 지원책 강구"

최종수정 2021.07.17 12:41 기사입력 2021.07.17 12:41

댓글쓰기

16일 서울 한 호텔 방문해 방역 실태 점검

김정배 제2차관 코로나19 호텔 방역 현장점검

김정배 제2차관 코로나19 호텔 방역 현장점검

썝蹂몃낫湲 븘씠肄


김정배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은 지난 16일 서울 프레이저 플레이스 센트럴 호텔을 찾아 방역 실태를 점검했다. 수도권 거리 두기 4단계에 따른 객실 3분의 2 이용 제한, 오후 6시 이후 3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 방역 준수 등이다. 호텔업계 관계자들의 어려움도 파악했다. 유용종 한국호텔업협회장은 “코로나19로 호텔업이 어려운 상황이지만, 정부의 방역 조치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있다”며 “정부가 지원 방안을 고민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김 차관은 “코로나19 상황이 개선될 때까지 사회적 거리 두기에 협조해 달라”면서 “방역 당국과 협의해 지원책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열악한 현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