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빅데이터 분석] "코로나19로 이커머스·OTT·캠핑 비약적 성장"

최종수정 2020.08.13 10:11 기사입력 2020.08.13 10:11

댓글쓰기

KT, 포스트코로나 데이터 시각화 경진대회 시상
국민생활 및 소비행태 변화 분석···57개팀 참여

캠핑 키워드 증가 추이 분석[자료=KT 제공]

캠핑 키워드 증가 추이 분석[자료=KT 제공]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소비 생활의 변화를 빅데이터를 토대로 분석한 결과 전자상거래(이커머스),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캠핑이 보편화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KT 는 코로나19가 국민 생활과 소비 행태에 어떤 변화를 가져왔는지를 빅데이터 분석으로 규명하는 '포스트코로나 데이터 시각화 경진대회'에 최종 결과를 제출한 57개팀의 분석 자료 가운데 이 같은 내용이 담긴 5가지 결과를 13일 공개했다.

코로나19로 인한 배달 증가는 일부에게만 혜택

코로나19 때문에 가정에서 지내는 시간이 늘면서 음식배달 이용 빈도가 큰 폭으로 증가했다. 문제는 배달 이용은 늘었지만 소수에 집중되고 있다는 점이다. 빅데이터 수집 대상인 804개 상점 중 상위 10%가 배달 건수의 약 57%, 상위 25%가 약 82%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매주 상위 5%의 가게가 전체 배달판매 건수의 약 3분의 1을 차지했다. KT는 "배달이 코로나19에 따른 외식업계의 위기 극복에 제한적으로 도움을 주는 서비스로 드러났다"고 설명했다.


'가심비 vs 가성비' 소비 양극화 심화…20대 소비 활동 꾸준

코로나19는 소비 행태의 양극화를 불러왔다. 가격이 아무리 비싸도 선호하는 것은 지속 소비하는 이른바 '가심비(가격 대비 마음의 만족도)' 소비가 두드러졌다. 코로나19 이후 호황을 맞은 골프가 대표적이다. 더불어 필요하지만 최대한 싸게 사려고 하는 '가성비' 소비도 두드러졌다. 코로나19에도 20대의 소비 활동은 꾸준했다. 언택트(비대면) 시대를 맞아 모바일과 웹 쇼핑에 익숙한 20대는 소비 활동을 계속했으며 유통인구가 늘어나는 시점에도 20대의 인터넷 쇼핑은 지속됐다.


이커머스, OTT 비약 성장… 실시간 영상으로 신뢰도 높여야

코로나19는 이커머스가 비약적으로 성장하는 계기가 됐다. 20~30대에 비해 이커머스가 친숙하지 않았던 40~50대가 이커머스 마케팅을 적극 이용했다. 또 넷플릭스와 같은 OTT 이용시간이 급증했다. 온라인 구매가 대세가 됐지만 온라인(비대면)은 오프라인(대면)에 비해 불확실성이 크다는 게 문제다. 이에 실시간 영상으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해 신뢰도를 높이는 'OTT형 홍보'가 각광받을 것이라는 전망도 있었다.

이커머스 검색량 증가 추이 분석[자료=KT 제공]

이커머스 검색량 증가 추이 분석[자료=KT 제공]



건강?스포츠·주방용품 '청신호'… 면세점·유흥업은 '빨간불'

건강, 스포츠, 주방용품은 코로나19에 영향을 받지 않은데다 앞으로도 지속 성장이 가능한 것으로 예상됐다. 또 홈쇼핑, 상품권 업종은 코로나 확산에 맞춰 성장했지만 감소세도 빨라 코로나19 이전과 비슷해질 것으로 예측됐다. 반면 문화, 외식, 관광은 코로나19로 급격히 소비가 감소했지만 회복속도가 빨라 향후 전망이 어둡지만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 면세점, 유흥업은 코로나19 이후에도 회복이 더뎌 한동안 불황이 계속될 것으로 전망됐다.


절벽에 직면한 관광산업, '언택트'가 돌파구 될까

빅데이터상으로도 관광산업은 코로나19로 직격탄을 맞은 분야로 나타났다. 매출액 급감은 물론 관광지 유동인구도 대폭 줄어들었다. 그러나 카드지출 데이터를 보면 스포츠의류, 레저용품 등 매출은 증가했다. 또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도 코로나19 확산 이후 캠핑 관련 언급과 검색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빅데이터 분석을 진행한 참가자들은 관광업계가 빠른 시일 불황에서 벗어나고 싶다면 언택트를 적극 활용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KT는 이번 대회의 시상식을 실시간 스트리밍 방식으로 진행해 대상(300만원) '숲이와 두부', 최우수상(150만원) 'for문', 우수상(100만원) '피너트리', 장려상(25만원) 'samkim' 'Data Miners' 등을 각각 시상했다.


대회 참가팀들은 통신 빅데이터 플랫폼(www.bigdata-telecom.kr)에서 제공하는 올해 상반기 6개월간 유동인구, 소비, 배달, 멤버십 등 법적 제약이 없는 공공 빅데이터를 바탕으로 7월 한달 동안 분석을 진행했다. 작성된 57개팀의 분석 리포트는 오는 19일 통신 빅데이터 플랫폼에서 회원 가입 후 누구나 열람할 수 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