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B오토텍 "벤츠에 160억 규모 이오나이저 공급"

최종수정 2020.10.26 10:57 기사입력 2020.10.26 10:57

댓글쓰기

40여년 축적 공조 기술력

KB오토텍 '이오나이저' 공조 제품(자료=KBI그룹)

KB오토텍 '이오나이저' 공조 제품(자료=KBI그룹)



[아시아경제 김대섭 기자] KBI그룹은 계열사 KB오토텍에서 개발한 이오나이저가 160억원 규모로 메르세데스-벤츠에 공급된다고 26일 밝혔다.


KB오토텍은 공조 전문 기업이다. 메르세데스-벤츠 구매본부로부터 향후 생산 예정인 전기자동차 EQS 및 S클래스 등 다양한 차종들에 장착될 이오나이저에 대한 수주계약 관련 최종 확정 통보를 받았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이오나이저는 KB오토텍의 40여년 축적된 공조 기술력을 보여주는 제품이다. 차량 내부에 음이온을 발생시켜 살균과 탈취 등으로 깨끗한 공기를 유지시킨다.


KBI그룹은 이번 총 160억원 규모의 이오나이저 수주계약을 통해 2023년부터 2030년까지 메르세데스-벤츠에서 양산하는 해당 차량 등 20개 모델에 적용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B오토텍 관계자는 "이번 수주 성공은 성능과 품질관리에 엄격한 메르세데스-벤츠로부터 KB오토텍만의 공조 기술을 인정받은 것"이라며 "이번 수주계약을 발판으로 차세대 전기차 및 수소전기차용 부품 개발에 총력을 다하고 공격적인 수주 활동을 통해 수출 시장 개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김대섭 기자 joas1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