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관악신사시장 ‘아닌 밤중에 야시장’ 개최

최종수정 2019.12.04 07:40 기사입력 2019.12.04 07:40

댓글쓰기

12월 중 관악신사시장서 쇼핑, 외식, 컬처, 힐링이 한 곳에서 이뤄지는 야시장 열려 푸드매대, 공연, 키즈플레이 존 등 먹거리와 즐길 거리 ‘풍성’

관악신사시장 ‘아닌 밤중에 야시장’ 개최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관악신사시장에 야시장이 열린다.


소비자 유입을 확대, 전통시장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서다.


14일까지 금요일과 토요일에 진행되며, 시간은 오후 6시부터 10시까지다.


이번 행사는 쇼핑, 외식, 컬처, 힐링이 한 곳에서 이뤄지는 ‘아닌 밤중에 야시장?!’ 콘셉트로 가족끼리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과 이벤트로 구성된다.


푸드매대와 푸드트럭이 참여해 음식을 판매, 플리마켓이 운영, 마술과 버스킹, 인형극 등 다양한 공연이 펼쳐진다.

특히, 토요일에는 아이들이 놀 수 있는 키즈플레이존도 설치된다.


또, 5만 원 이상 구매 고객은 영수증을 지참하면 운영부스에서 1만원 상품권을 받을 수 있으며, 푸드매대 또는 푸드트럭을 이용하는 고객은 맥주 1잔이 무료로 제공된다.


관악신사시장은 올해 아케이드 보수 공사와 증발냉방장치 설치 등 시설현대화사업을 추진해 쾌적한 시장 환경을 조성, 지역 활력 촉진행사와 설·추석 명절이벤트 행사 등 고객 유입을 위한 각종 경영현대화사업에도 힘써왔다.


박준희 관악구청장은 “이번 ‘아닌 밤중에 야시장’ 사업을 통해 그동안 지속되어 온 야시장 수요를 충족시키고 구민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형태의 시장문화를 만들어 내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