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르포]강남에 문 연 두번째 무탠다드 매장…"인기제품 한 자리에"

최종수정 2022.06.30 15:43 기사입력 2022.06.30 15:33

무신사 스탠다드 강남 가보니

대형 미디어월에 라이브 피팅룸까지
오프라인 최초 키즈라인 선봬…한정판 컬러 제품도
온라인서 쇼핑한 상품 매장서도 픽업 가능

무신사 스탠다드 강남 1층 남성 코너./사진=송승윤 기자

AD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승윤 기자] "우리나라 대표 상권에서 상징적인 공간으로 자리 잡았으면 합니다."


30일 오전 서울 지하철 9호선 신논현역 인근의 한 대로변. 평소 인파가 끊이지 않는 이곳에서 빼곡히 들어선 건물들 사이 'musinsa standard'라는 익숙한 로고가 보였다. 서울 강남에 새롭게 문을 연 무신사의 두 번째 플래그십 스토어 '무신사 스탠다드 강남'이다. 무신사는 홍대에 이어 강남에도 자체 브랜드인 '무신사 스탠다드' 매장을 선보였다. 정식 운영은 다음 달 1일부터다.

매장에 들어서자 1층 입구 중앙에 위치한 대형 미디어 월이 가장 먼저 눈에 띄었다. 천장과 지하 1층까지 이어지는 미디어 월에선 무신사 브랜드의 정체성을 담은 콘텐츠가 나오며 수시로 화면이 바뀌었다. 최근 무신사가 선보인 버추얼 휴먼 '무아인'의 모습도 보였다. 1층과 지하 1층의 미디어 월 크기를 모두 더하면 34m에 달한다.


무신사 스탠다드 강남은 지하 2층~지상 1층으로 홍대 매장(약 850㎡)보다 더 큰 976㎡(약 287평) 규모로 지어졌다. 회색과 흰색 등 무채색을 기반으로 한 시크한 느낌의 인테리어가 특징이다. 지상 1층은 남성 제품 전용으로 꾸며졌으며 지하 1층은 남성 제품과 언더웨어·뷰티·액세서리 등이 있다. 지하 2층엔 여성제품과 키즈 라인이 진열됐다. 이곳에선 맨즈·우먼즈뿐만 아니라 올해 2월 새롭게 론칭한 ‘키즈 라인’까지 다양한 제품을 만나볼 수 있었다. 특히 키즈 라인은 오프라인에선 처음 무신사 스탠다드 강남에서 선보였다. 성인복과 같은 디자인으로 만들어져 '패밀리룩'으로 찾는 이들이 늘자 직접 제품을 만나볼 수 있도록 매장에서도 키즈 제품을 선보인 것이다.

무신사 스탠다드 강남 지하 2층에 마련된 키즈 코너./사진=송승윤 기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이 밖에도 친환경 제품으로 구성된 '그린 라인'과 '프리미엄 라인', 무신사 스탠다드 강남에서만 만날 수 있는 ‘아이리시 그린(Irish Green)’ 컬러의 다양한 상품도 진열돼있었다. 아울러 뷰티, 액세서리, 무신사 입점제품 등 다양한 상품군이 갖춰졌다. 다양한 연령대의 고객이 방문할 것을 고려한 전략이다.


시크한 콘셉트의 인테리어와 비슷하게 동선도 직관적으로 구성됐다. 내부를 돌아다니거나 쇼핑을 하는데 전혀 불편함이 없었다. 진열 상품 간 공간도 넓어 옷을 들고 이리저리 살펴보는 것도 편했다. 무신사 스탠다드 강남의 동시 수용 가능 인원은 200명이다.

지하 1층으로 내려가자 '비:사이클(Be:cycle)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전시된 아티스트 정김도원의 작품이 보였다. 매장 내 연출물이 일회성으로 사용되고 버려지는 것을 막자는 취지로 시작된 프로젝트다. 이곳에 전시되는 조형물은 분기마다 1번씩 1년에 총 4번 바뀐다.

무신사 스탠다드 강남 지하 1층에 마련된 '라이브 피팅룸'./사진=송승윤 기자

썝蹂몃낫湲 븘씠肄

브랜드 경험 제공에 초점을 맞춘 홍대 매장과 달리 강남 매장은 다양한 고객이 무신사 스탠다드를 직접 체험하는 것에 초점을 맞췄다. 매장에는 기본 피팅룸과 호리즌룸, 라이브 피팅룸 등 총 15개의 피팅룸이 마련됐다. 모두 피팅룸 내 조명 색깔과 밝기를 고객이 조절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지하 각 층마다 1개씩 마련된 라이브 피팅룸의 경우 휴대전화를 미러링할 수 있는 'LG 스탠바이미' 디스플레이가 설치됐다. 흰색과 주황색 위주의 다른 피팅룸과 달리 피팅룸 내 조명을 여러 색깔로 바꿀 수도 있다. 모든 피팅룸 내엔 거울도 있어 바깥에 나오지 않고도 착용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다.


쇼핑의 편리함도 더했다. 매장 곳곳엔 진열된 상품 옆에 상품 정보를 담고 있는 QR코드가 부착됐다. 휴대전화로 이를 스캔하자 자세한 상품 정보를 확인할 수 있었다. 온라인 스토어에서 구매한 뒤 오프라인 매장에서 픽업할 수 있는 'O2O(Online to Offline)' 서비스도 있다. 온라인에서 주문한 상품은 매장 바깥 왼쪽에 마련된 보관함에서 손쉽게 찾을 수 있다.


무신사 스탠다드 관계자는 "온·오프라인을 결합한 무탠픽업과 한층 진화된 라이브 피팅룸 등 무신사 스탠다드 강남에선 새롭고 즐거운 쇼핑이 가능하다"면서 "무신사 스탠다드 강남이 고객들에게 다양한 경험을 제공하고 브랜드 타깃 소비자 역시 점차 확장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송승윤 기자 kaav@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태연 '청량한 미모' [포토] 리사 '시크한 눈빛' [포토] 설현 '늘씬한 몸매'

    #연예가화제

  • [포토] 서현 '막내의 반전 성숙미' [포토] 엄정화 '명불허전 댄싱퀸' [포토] 이소연 "몸매 비결은 1일 1식"

    #스타화보

  • [포토] '커프 여신'의 여전한 미모 [포토] 미나 '자기관리의 정석' [포토] 야노시호 "45세 넘고 약해져 운동"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