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기중앙회, 백두포럼 개최…“코로노믹스 시대, 中企의 길 모색”

최종수정 2020.10.19 07:06 기사입력 2020.10.18 12:00

댓글쓰기

중소기업이 맞이할 새로운 글로벌 환경 전망 및 전략 모색

18일 중소기업중앙회는 경남 거제 소노캄에서 2020 백두포럼 개막식을 가졌다. (사진 좌측 네번째부터) 한정화 前중소기업청장, 변창흠 LH 사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변광용 거제시장, 옥영문 거제시의회 의장. 사진 = 중소기업중앙회 제공

18일 중소기업중앙회는 경남 거제 소노캄에서 2020 백두포럼 개막식을 가졌다. (사진 좌측 네번째부터) 한정화 前중소기업청장, 변창흠 LH 사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변광용 거제시장, 옥영문 거제시의회 의장. 사진 = 중소기업중앙회 제공




[아시아경제 김희윤 기자] 중소기업중앙회는 18일 경남 거제 소노캄에서 업종별 중소기업 대표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1박 2일 일정으로 ‘2020 백두포럼’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백두포럼은 2010년부터 중소기업의 해외진출과 네트워크 구축을 위해 개최된 행사다. 그간 중소기업이 많이 진출해 있는 중국,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해외에서 개최해 왔으나,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코로나 청정지역인 거제에서 개최됐다. 포럼은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발열 체크, 문진표 작성, 소독 등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진행됐다.

‘코로노믹스 시대, 중소기업의 길은 무엇인가’를 주제로 개최된 이번 포럼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전 세계 교류가 단절되고 보호무역주의 기조가 확산된 가운데, 중소기업이 맞이할 새로운 글로벌 환경을 전망하고 전략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포럼 개막식에는 변광용 거제시장, 옥영문 거제시의회 의장 등이 참석했다. 이어진 특강에는 경남 진주가 본사인 LH 변창흠 사장이 ‘혁신중소기업 지원과 협력을 위한 LH의 역할과 과제’를 주제로 발표했다. 이어 전병서 중국금융경제연구소 소장이 ‘미중 무역 분쟁의 동향과 전망’ 을 주제로 중소기업의 수출 대응전략에 대해 제시했다.


19일에는 한정화 前 중기청장이 좌장을 맡아 ‘코로나 이후 중소기업의 생존과 발전전략’에 대한 아젠다를 도출할 예정이다. 이어 김대기 前 청와대 정책실장이 추석연휴 안방을 달군 나훈아의 신곡 테스형을 화두로 ‘테스형, 세상이 왜이래!’로 특강을 진행한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코로나19로 우리 모두가 어렵고 힘든 상황 속에서 대한민국이 모범적 방역으로 국제사회에서 선진 국가 이미지를 획득한 만큼, 중소기업인들이 코리아프리미엄을 활용해 수출시장을 개척하면 새로운 성장의 기회를 만들 수 있다”며 “위기 속에서 기회를 찾기 위한 대안을 마련하기 위해 이번 포럼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김희윤 기자 film4h@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