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꿈의 무대 멀어졌지만…손흥민 생애 최고 활약

최종수정 2021.05.24 10:01 기사입력 2021.05.24 10:01

댓글쓰기

자신의 정규리그 최다 골 기록…케인·페르난데스 이어 공격포인트 3위
정규리그 밖에서도 펄펄 날아…분데스리가 17골 차범근과 어깨 나란히

꿈의 무대 멀어졌지만…손흥민 생애 최고 활약
썝蹂몃낫湲 븘씠肄


생애 최고의 활약을 펼쳤으나 아쉬움이 남는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에서 뛰는 손흥민의 2020-2021시즌이다. 자신의 정규리그 최다 골 기록을 세우고도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와 유로파리그 출전권을 모두 놓쳤다.


손흥민은 24일(한국시간) 영국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시티와 2020-2021 EPL 38라운드 최종전에 왼쪽 날개로 선발 출전해 후반 추가시간 교체될 때까지 94분을 뛰었다. 후반 31분 코너킥으로 상대 골키퍼 카스페르 슈마이켈의 자책골을 유도하는 등 날카로운 움직임으로 4-2 역전승에 일조했다.

토트넘은 최종전 승리로 7위(17승9무13패)를 유지했다. 챔피언스리그와 유로파리그 하부 성격의 대회인 유로파 콘퍼런스리그(UECL) 티켓을 확보하는 데 머물렀다. 꿈의 무대와 멀어졌으나 손흥민 개인에게는 의미 있는 시즌이었다. 37경기에서 17골을 넣었다. 자신의 한 시즌 정규리그 최다 득점이다. 2016-2017시즌 작성한 14골보다 3골을 더 넣었다. 해리 케인(23골·토트넘), 무함마드 살라흐(22골·리버풀), 브루누 페르난데스(18골·맨유)에 이어 패트릭 뱀퍼드(17골·리즈)와 함께 득점 랭킹 4위에 올랐다.


꿈의 무대 멀어졌지만…손흥민 생애 최고 활약 썝蹂몃낫湲 븘씠肄


손흥민은 도움에서도 잭 그릴리쉬(10도움·애스턴 빌라)와 함께 공동 4위를 했다. 케인(14도움), 페르난데스, 케빈 더브라위너(맨시티·이상 12도움)에 이어 가장 많은 10골을 유도했다. 득점과 도움에서 모두 두 자릿수를 기록하며 세계적인 선수로 자리매김했다. 손흥민보다 많은 공격포인트(27점)를 남긴 선수는 케인(37점)과 페르난데스(30점) 두 명밖에 없다.


손흥민은 정규리그 밖에서도 펄펄 날았다. 유로파리그 3골 1도움, 유로파리그 예선 1골 2도움, 리그컵 1골, FA컵 4도움 등으로 꾸준히 공격포인트를 쌓았다. 시즌 22골과 17도움은 모두 자신의 최다 기록이다. 기존 한 시즌 최다 공격포인트는 지난 시즌의 30점(18골 12도움)이다. 그는 지난 8일 리즈 유나이티드와 경기에서 한국 선수 단일 시즌 유럽리그 최다 골도 기록했다. 1985-1986시즌 레버쿠젠 소속으로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17골을 넣은 차범근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다고 난리쳐"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