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송금사기 알려드립니다" 토스, 사기의심 사이렌 서비스 정식 출시

최종수정 2020.10.30 09:21 기사입력 2020.10.30 09:21

댓글쓰기

시범운영 2개월간 사기건수 10만 건 탐지

"송금사기 알려드립니다" 토스, 사기의심 사이렌 서비스 정식 출시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가 자사의 간편송금 이용 시 보이스피싱 등 송금사기 피해를 막기 위한 ‘사기의심 사이렌’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사기의심 사이렌 서비스는 금융사기 방지 서비스 더치트에 등록된 계좌와 연락처 이력, 토스 이상거래 탐지 기능을 통해 사기의심거래 여부를 바로 파악할 수 있다.

서비스 이용 방법은 간단하다. 토스의 간편송금 화면에서 이체 금액을 입력 후, 받는 사람의 정보를 입력하면 자동으로 수신자 계좌 혹은 연락처가 사기 의심 거래에 해당하는지를 확인한다. 송금을 위해 ‘보내기' 버튼을 누르더라도 사기 의심 계좌나 연락처로 판명될 경우 송금 전 주의가 필요하다는 문구가 나온다.


특히, 이 서비스의 가장 큰 특징은 별도의 조회 없이도 모든 송금 과정에서 사기거래 위험성이 있는 여부를 조회해준다는 점이다.


지난 9월 이후 두 달간의 시범 운영 기간 사기 의심계좌와 연락처 10만 건 이상을 탐지하며, 토스의 안전하고 편리한 송금 경험 제공에 도움을 주고 있다.

이승건 토스 대표는 “사기의심 사이렌 서비스와 더불어 올해 7월 시행한 고객피해 전액 책임제 등 토스 이용 고객을 보호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며 “전 국민이 안심하고 토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협업 대상을 추가하는 등 서비스를 고도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