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명품컬렉션] 캘러웨이골프 매버릭 "진보한 A.I. 드라이버"

최종수정 2020.02.14 10:53 기사입력 2020.02.14 10:53

댓글쓰기

[명품컬렉션] 캘러웨이골프 매버릭 "진보한 A.I. 드라이버"


"비거리의 상식을 거부한 드라이버."


캘러웨이골프의 '매버릭(Mavrikㆍ사진)'이다. 지난달 미국에서 론칭하자마자 곧바로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다. A.I.(인공지능)가 설계를 맡아 최상의 라인을 완성했다는 것부터 화제다. A.I.와 연산 능력, 머신 러닝을 통해 무려 1만5000회의 반복된 결과를 거쳐 페이스를 만들었다. '플래시 페이스(Flash Face) SS20'이 핵심이다. 더 얇고 견고한 구조로 이전보다 빠른 볼 스피드를 구현한다.


6g 가벼운 고강도 FS2S 티타늄 소재에 '제일브레이크(Jailbreak)'를 더했다. 이전 플래시 페이스보다 최대 반발 영역을 13% 확대한 동력이다. 새로운 공기역학 디자인 '사이클론 에어로 쉐이프(Cyclone Aero Shape)' 기술으로 크라운의 공기저항은 61% 줄어든 반면 볼 스피드는 1마일 가량 늘어났다. 크라운이 평평하고, 헤드의 뒷부분이 눈에 띄게 위로 올라가 트레일링 엣지를 이끌었다.


'T2C 3축 카본 크라운'은 여분의 무게를 재배분해 관용성을 높이는 역할이다. 헤드 내부의 수많은 리브의 구조와 위치를 최적화해 묵직한 중저음의 사운드와 타감을 연출한다. 고급스러운 주황색 컬러를 헤드 디자인 포인트로 채택해 세련되고 프리미엄한 느낌을 연출했다. 헤드는 매버릭, 매버릭 서브제로, 매버릭 맥스 라이트(여성용) 등 3종류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에 있다.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