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내의 맛' 김현숙, 남편 윤종 아들 하민과 함께하는 제주살이 공개

최종수정 2019.12.11 08:06 기사입력 2019.12.11 07:47

댓글쓰기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캡쳐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김슬기 인턴기자] 10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는 배우 김현숙이 남편 윤종과 함께 처음으로 출연해 제주 살이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현숙은 하루 일과를 공개했다. 남편 윤종의 외조로 아침을 시작한 김현숙은 아들 하민을 등원시키고, 지인과 함께 '프롬세러피' 운동에 나섰다. 밴드를 이용한 강도높은 운동에 곡소리를 내며 주변에 웃음을 유발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어 김현숙은 자연 친화적인 제주도의 환경으로 인해 "아이의 정서가 좋아지더라" 며 제주살이를 극찬했다. 남편과 싸우지 않는 이유에 대해서는 "싸워도 나갈데가 없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오후에는 퇴근한 남편 윤종과 함게 귤 밭에 들러 귤을 수확하기 시작했다. 함께한 세 가족은 귤 따기를 마무리하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윤종은 술 먹기 좋은 날이라며 김현숙을 향한 애정 어린 말을 했다.



김슬기 인턴기자 sabiduria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