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부산 광안 지역주택조합 900억규모 사업, 반도건설 수주

최종수정 2021.04.06 10:17 기사입력 2021.04.06 10:17

댓글쓰기

부산 광안지역주택사업 조감도

부산 광안지역주택사업 조감도

썝蹂몃낫湲 븘씠肄


반도건설은 올해 첫 도시정비사업으로 900억원 규모의 부산 광안지역주택조합 사업을 수주했다고 6일 밝혔다.


부산 광안지역주택조합 사업은 부산광역시 수영구 광안동 971번지 일원에 지하 3층~지상 29층 7개동, 525세대와 근린생활시설을 짓는 사업으로 총공사비는 908억원 규모다. 수요자 선호도가 높은 59~84㎡ 중소형 평형으로 12월 착공 예정이며 준공은 2024년 10월이다.

해당 사업지는 더블역세권 지역으로 부산지하철 3호선 망미역이 도보 5분 거리에 있고 2,3호선이 교차하는 수영역이 도보 8분 거리에 있다. 차량 이용시 인근 번영로, 광안대로, 장산로를 이용해 도심 내외로의 진출입이 용이하다. 단지 맞은편에 금련산이 있고 수영강변, 광안리해변, 수영사적공원이 2km 이내에 위치해 수변 및 녹지공간도 이용 가능하다. 교육여건도 양호하다. 도보 5분 거리에 수미초교, 수영초교가 자리하고 있으며, 인근에 광안중, 동수영중, 덕문여고 등도 위치해 있다.


지난해 12월 부천 동성아파트 재건축 사업 수주에 성공한 반도건설은 부산 광안지역주택조합 사업을 연이어 수주하며 도시정비사업 분야에서도 청신호를 밝혔다는 평가다.


반도건설은 2017년 이후 공공택지 부재 속 사업다각화를 위해 주력사업인 주택사업 외에도 민간택지 개발, 도시정비사업은 물론 수도권 소규모 사업장 개발사업, 공매부지 및 상업시설 개발 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