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호반, 협력사 상생 위한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 체결

최종수정 2020.06.30 15:20 기사입력 2020.06.30 15:20

댓글쓰기

호반그룹은 30일 동반성장위원회(동반위), 협력 중소기업과 함께 서울 서초구 우면동 호반파크2관에서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왼쪽부터 김진원 호반산업 사장,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 권기홍 동반위원장, 이성준 우창건설 대표. (제공=호반그룹)

호반그룹은 30일 동반성장위원회(동반위), 협력 중소기업과 함께 서울 서초구 우면동 호반파크2관에서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왼쪽부터 김진원 호반산업 사장,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 권기홍 동반위원장, 이성준 우창건설 대표. (제공=호반그룹)


[아시아경제 이춘희 기자] 호반건설이 협력사와의 상생을 위한 임금격차 해소에 3년간 450억원을 투입한다.


호반그룹은 30일 동반성장위원회(동반위), 협력 중소기업과 함께 서울 서초구 우면동 호반파크2관에서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과 김진원 호반산업 사장, 권기홍 동반위원장, 협력사인 이성준 우창건설 대표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호반그룹은 앞으로 임금격차 해소를 위한 상생협력 프로그램 운영에 나서게 된다. 협력 중소기업의 기술 경쟁력 강화를 골자로 하는 이 프로그램은 협력 중소기업과 임직원을 대상으로 향후 3년간 총 450억원 규모로 진행될 예정이다. 호반그룹은 앞으로 협력 중소기업에 올해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인건비 긴급 지원, 임직원 대상 건강검진 및 학자금, 신기술 개발, 창업기업 육성, 해외 판로개청 등을 지원하게 된다.


임금격차 해소 운동은 2018년부터 동반위가 대·중소기업간 양극화 해소를 위해 진행하고 있는 사업이다. 대기업·공기업·중견기업과 중소기업, 동반위가 협약을 체결해 이후 ▲제값 쳐주기 ▲제떄 주기 ▲상생결제로 주기 등 '대금 제대로 주기' 3원칙을 준수하고 기업의 규모와 업종 특성에 부합하는 격차 해소형 상생 프로그램을 자율적으로 시행하게 된다.

권기홍 동반위원장은 "호반그룹과의 이번 협약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인건비를 직접 지원하고 우수 협력사에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등의 내용이 포함되어 있어 어려운 시기를 함께 이겨내는 동반성장의 모범이 될 것으로 보인다"며 ”이번 협약을 발판으로 우리 경제의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건설 산업도 위기의 문턱을 넘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견인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송종민 호반건설 사장도 "협력사의 성장이 호반건설의 성장으로 직결된다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호반건설은 협력 기업들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다양한 지원과 노력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이춘희 기자 spr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