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 스리랑카 신도시에 ‘스마트시티’ 입힌다

최종수정 2020.10.30 09:11 기사입력 2020.10.30 09:11

댓글쓰기

 KT, 스리랑카 신도시에 ‘스마트시티’ 입힌다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KT가 스리랑카 사업개발 기업 모을과 ‘스리랑카 스마트시티 구축을 위한 사업협력’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30일 맺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스리랑카 수도인 콜롬보 인근에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등 ‘Digital-X’ 기반의 과학기술신도시를 개발하고, 낙후된 국제공항주변을 주거 및 상업 지역으로 개발하는 사업 추진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는 스리랑카 수도 콜롬보를 포함한 인근지역에 과학기술·공항도시·교통·관광· 물류 등 기능별 신도시를 개발하는 광역개발 프로젝트 ‘서부 지역 중장기 발전 계획’에 따른 것으로, 양사는 이후 스리랑카와 국내 기업간 교류에도 앞장서기로 했다.

특히, ▲AI기반의 데이터허브와 드론 등 첨단기술 기반의 지능형 모빌리티 서비스, ▲에너지 자립율을 높이기 위한 신재생 에너지, ▲IoT와 빅데이터 기반의 스마트 에너지 플랫폼 등 KT의 스마트시티 기술을 접목해 스리랑카를 선도하는 스마트 신도시 구축에 협력할 예정이다.


김용욱 ㈜모을 대표는 “양사 협력은 세계 초일류 기업에서 꿈꾸던 미래형 스마트시티를 세계 최초로 실현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박윤영 KT 기업부문장(사장)은 “이번 MOU 체결을 계기로 스리랑카에서의 한국 ICT 진출 기반을 공고히 할 것”이라며 “KT 스마트시티 기술의 우수성으로 한류와 함께 한국의 긍정적 이미지가 한층 강화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