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단독]"이제 1등석 출장은 못 가십니다"…골프자제령까지 내린 LS그룹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사장단은 비즈니스, 임원은 이코노미" 권고
긴장감 불어넣는 재계
실적 좋은 기업 예외없어…비용감축 고민

삼성과 SK가 촉발한 '비상경영'이 재계 전반으로 확산될 조짐이다. 조직에 긴장감을 불어넣고 불필요한 비용을 줄이겠다는 취지인데, 최근엔 실적이 좋은 기업들까지 비용 감축 움직임에 동참하기 시작했다.


14일 재계에 따르면 LS그룹은 최근 지주사 명의로 계열사에 해외출장시 항공기 좌석등급을 낮출 것을 권고했다. 사장급 이상은 1등석에서 비즈니스로 낮추고, 임원은 비즈니스에서 이코노미로 낮춰 타라는 것이다. LS 고위 관계자는 "일본, 베트남 등 주변 국가로 출장갈 때 1등석이 없는 경우도 많고 잘 안 타는 경우가 많다"면서 "사장급에 대해선 1등석보단 비즈니스석을 타는 게 좋겠다고 권고했다"고 말했다.

[단독]"이제 1등석 출장은 못 가십니다"…골프자제령까지 내린 LS그룹
AD
원본보기 아이콘

LS 일부 계열사에선 골프 자제령도 떨어졌다. LS일렉트릭은 최근 일부 임원들의 골프회원권도 거둬들인 것으로 전해졌다. 비용절감 목적이 강하다.

LS일렉트릭의 허리띠 졸라매기는 최근 실적을 감안하면 이례적이라는 평가다. 변압기를 만드는 이 회사는 최근 인공지능(AI) 열풍으로 전력수요가 폭증하면서 호황을 누리고 있기 때문이다. 올해 1분기 매출은 1조386억원, 영업이익 937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6%, 영업이익은 15% 오른 수치다. 2027년 물량까지 수주를 마친 상태다. 그룹 관계자는 이와 관련해 "계열사별로 자율적으로 비용절감을 위해 할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하면 어떻겠느냐는 얘기가 나온 적이 있다"고 말했다.


LS는 앞서 삼성처럼 임원들의 주6일 근무를 검토하기도 했다. 하지만 내부 회의에서 반대 의견이 나오면서 더 이상 추진되지 않았다.


포스코도 최근 임원들을 대상으로 한 스톡그랜트(주식보상제도)를 폐지하기로 했다. 장인화 포스코그룹 회장이 취임 후 경영진의 책임을 강화하면서 과도한 인센티브를 줄이겠다는 의지를 밝힌 데 따른 것이다.




한예주 기자 dpwngks@asiae.co.kr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대통령실까지 날아온 北오물풍선…용산 "심각함 인식, 추가조치 검토"(종합) ‘SM엔터 시세조종’ 카카오 김범수, 구속…法 "증거인멸·도망 염려" "끊임없이 정치적 공격 가해져"…정우성, 9년 만에 유엔 난민대사 사임

    #국내이슈

  • 올림픽 시작인데…파리서 외국인 집단 성폭행 '치안 비상' 해리스 "민주당 단결시켜 승리"…대권 도전 첫 행보 바이든, 美 대선 후보 사퇴…새 후보로 '해리스 추대론' 무게(종합)

    #해외이슈

  • [포토] 정식 출시한 '갤럭시 링' 집중호우에 ‘잠수교·올림픽대로 여의상류IC’ 교통 통제(종합) [이미지 다이어리] 장인의 秀세미

    #포토PICK

  • 렉서스 고가 의전용 미니밴, 국내 출시 현대차 전기버스, 일본 야쿠시마에서 달린다 르노 QM6, 가격 낮춘 스페셜모델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티몬·위메프 사태, ‘에스크로’ 도입으로 해결될까 [뉴스속 용어]“군대 갈 바엔 죽음을” 이스라엘 초정통파 유대교 ‘하레디’ [뉴스속 용어]유럽 첫 데뷔, 체코 맞춤형 한국형 원자로 'APR1000'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

한 눈에 보는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