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클릭 e종목]“제이엘케이, 국내 수가 ‘수십배 규모’ 美 진출 효과 본격화”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KB증권은 10일 국내 1호 의료 AI 상장사 제이엘케이 에 대해 뇌졸중 AI 솔루션 수가가 국내의 수십 배에 달하는 미국 시장 진출이 본격화 되고 있으며 제이엘케이의 매력적인 캐쉬카우가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김혜민 KB증권 연구원은 이날 보고서에서 “제이엘케이 솔루션은 뇌졸중 전주기를 대응하는 11개의 멀티텝식 모델로 구성됐으며 이 중 JLK-DWI가 비급여 수가를 먼저 확보한 상태”라며 “나머지 10개의 뇌졸중 솔루션도 신의료기술평가, 혁신의료기기 통합심사 제도 등으로 비급여 신청이 가능해 멀티텝의 ON 버튼이 점진적으로 눌리는 형태가 될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KB증권은 국민건강보험 비급여 처방 비즈니스 외에 구독으로 진행되는 ▲패키징 시리즈 모델, 건강검진 센터와 제휴한 ▲뇌졸중·치매 솔루션 등이 추가적인 캐시카우로 자리잡을 것이라는 제이엘케이에 대한 긍정적인 예측을 내놨다.


또 주요 투자포인트를 미국 시장 진출로 꼽으며 지난 5월 FDA에 인허가를 신청한 JLK-LVO를 시작으로 올해 총 5개 제품이 신청되고 일부 제품의 승인이 완료되면 미국 내 매출이 점진적으로 발생할 수 있을 것으로 봤다.


김 연구원은 “제이엘케이의 미국 매출이 기대되는 이유는 한국과 미국의 진료비 차이에 기인한다”며 “동사는 미국내 거점 병원과 해외 파트너와의 합작법인 설립 등을 활용해 효과적인 세일즈, 마케팅 활동을 펼쳐나갈 것”으로 판단했다.

특히 글로벌 뇌졸중 인공지능 경쟁기업인 Viz AI, Rapid AI가 미국 보험 수가를 활용해 1천억원 안팍의 매출과 함께 기업가치를 1조~1.7조원까지 끌어올려진 사실을 언급하며 “현재 국내의 수가는 건당 1만8100원에 불과해 1000달러(한화 137만원)~1450달러(한화 198만원) 수준으로 보험 수가가 책정된 미국 시장에 진출하면 최소 77배의 수익성을 보유하게 될 것”으로 전망했다.


한편 제이엘케이는 국내 대형병원의 인공지능 기반 뇌졸중 진단 프로그램 도입이 증가하고 있어 하반기 미국 FDA 승인 절차 추진에 따라 본격적인 매출 성장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대통령실까지 날아온 北오물풍선…용산 "심각함 인식, 추가조치 검토"(종합) ‘SM엔터 시세조종’ 카카오 김범수, 구속…法 "증거인멸·도망 염려" "끊임없이 정치적 공격 가해져"…정우성, 9년 만에 유엔 난민대사 사임

    #국내이슈

  • 올림픽 시작인데…파리서 외국인 집단 성폭행 '치안 비상' 해리스 "민주당 단결시켜 승리"…대권 도전 첫 행보 바이든, 美 대선 후보 사퇴…새 후보로 '해리스 추대론' 무게(종합)

    #해외이슈

  • [포토] 정식 출시한 '갤럭시 링' 집중호우에 ‘잠수교·올림픽대로 여의상류IC’ 교통 통제(종합) [이미지 다이어리] 장인의 秀세미

    #포토PICK

  • 렉서스 고가 의전용 미니밴, 국내 출시 현대차 전기버스, 일본 야쿠시마에서 달린다 르노 QM6, 가격 낮춘 스페셜모델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티몬·위메프 사태, ‘에스크로’ 도입으로 해결될까 [뉴스속 용어]“군대 갈 바엔 죽음을” 이스라엘 초정통파 유대교 ‘하레디’ [뉴스속 용어]유럽 첫 데뷔, 체코 맞춤형 한국형 원자로 'APR1000'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

한 눈에 보는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