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美상원 외교위원장, 자택서 금괴 발견…부동산 업자에 뇌물수수 혐의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현직 미국 연방 상원 외교위원장인 민주당 중진 밥 메넨데스 상원의원의 자택에서 뇌물로 받은 현금과 금괴가 쏟아져나왔다.

밥 메넨데스 상원 의원 자택에서 압수한 현금과 금괴. [이미지출처=연합뉴스]

밥 메넨데스 상원 의원 자택에서 압수한 현금과 금괴. [이미지출처=연합뉴스]

AD
원본보기 아이콘

22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는 이날 뉴욕 맨해튼연방지검이 이날 메넨데스 의원과 부인 내딘 메넨데스를 뇌물 혐의로 기소하면서 현금과 금괴 등을 증거물로 압수한 사실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보도에 따르면 검찰은 지난해 메넨데스 의원의 자택 옷장 등에서 55만 달러(약 7억3000만원)의 현금과 함께 10만 달러(약 1억3000만 원) 상당의 금괴를 발견했다. 연방 검찰은 메넨데스 의원 부부가 현금과 금괴 외에도 고급 승용차를 뇌물로 받았고, 주택 대출금도 사업가들에게 대납시켰다고 밝혔다.

검찰은 뇌물 제공 혐의로 뉴저지의 유명 부동산 개발업자 인 와엘 하나와 호세 우리베, 프레드 다이베스 등 3명을 함께 기소했다.


메넨데스 의원은 자신에게 뇌물을 준 뉴저지 사업가에 대한 검찰 수사를 무마하기 위해 지난 뉴저지 연방검찰청장 인사에 개입한 행사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는 지난 2021년 인사권자인 조 바이든 대통령에게 필립 셀린저 변호사를 추천했고, 실제로 셀린저 변호사가 뉴저지 연방경찰청장으로 임명됐다. 다만 셀린저 검찰청장은 메넨데스 의원의 희망대로 뉴저지 사업가에 대한 수사에 영향력을 행사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메넨데스 의원은 자신에게 뇌물을 준 사업가와 이집트 정부의 계약을 돕기 위해 이집트 정부에 미국 정부의 외교 정보를 건네준 혐의도 받고 있다


검찰의 기소 사실이 공개된 뒤 메넨데스 의원은 성명을 통해 "지역구 사무소의 정당한 일상 업무에 대해 검찰이 거짓 주장을 하고 있다"며 무죄를 주장했다.


메넨데스 의원 부부는 오는 27일 뉴욕 맨해튼연방법원에 출석해 기소인부 절차를 밟을 예정이다.





이지은 기자 jelee0429@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알고 봐도 열받네" 흥분·분노도 인증샷…'서울의봄' 심박수 챌린지 "꽈추형, 직장내 괴롭힘으로 권고사직 서명" 또다른 폭로 조민, '부적절하다' 식약처 지적에도…"분석해보니 성분 좋아" 또 홍삼 광고

    #국내이슈

  • 질문에 "잠깐 확인 좀" 국회서 폰 꺼냈다 혼난 日고노 스마트폰 하느라 환자 방치한 의료진…결국 '물 과다 섭취'로 사망한 英여성 "최소 1억" 英다이애나 분홍 블라우스, 경매 나온다

    #해외이슈

  • [포토] 민주당, 철회했던 이동관 탄핵안 다시 발의 [포토]D-1 준비된 부산 [포토] 움츠린 출근길

    #포토PICK

  • [포토] 볼보 순수 전기 SUV '볼보 EX30' 국내 최초 공개 포르셰, '아빠들의 드림카' 파나메라 완전변경 모델 공개 현대차, 신형 투싼 디자인 공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전쟁 나면 한 달도 못 버티는 '155㎜ 항력감소 고폭탄' [뉴스속 인물]네덜란드 극우 이끄는 '유럽의 트럼프', 헤이르트 빌더르스 [뉴스속 용어]정의선·블랙핑크가 받은 '대영제국훈장'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