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영화감독 된 송강호…70년대 촬영장 '거미집'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거미집' 예고편[사진제공=바른손이앤에이]

'거미집' 예고편[사진제공=바른손이앤에이]

AD
원본보기 아이콘

영화를 잃은 시대, '거미집'이 그 의미를 상기시킨다.


배우 송강호는 1일 배급사 바른손이앤에이가 공개한 영화 '거미집' 해외 예고편에서 영화감독으로 변신했다. 영화는 지난달 열린 76회 칸 영화제 비경쟁부문에 상영돼 10분 넘게 박수와 환호를 받으며 호평을 받았다.

'거미집'은 1970년대, 다 찍은 영화 ‘거미집’의 결말만 다시 찍으면 걸작이 될 거라 믿는 김감독이 검열, 바뀐 내용을 이해하지 못하는 배우와 제작자 등 미치기 일보 직전의 악조건 속에서 촬영을 밀어붙이며 벌어지는 일들을 그린다.


예고편에서 송강호는 고무줄을 튕기며 메가폰을 들고 "레디"를 외치는 김 감독으로 분한다. 걸작에 대한 감독의 집념으로 시작된 영화 ‘거미집’의 재촬영에 배우들이 하나둘씩 모인다.


'거미집' 예고편[사진제공=바른손이앤에이]

'거미집' 예고편[사진제공=바른손이앤에이]

원본보기 아이콘

"이게 가능하냐"고 반대하는 제작자 백회장(장영남)의 대사는 재촬영이 순탄치 않음을 예고한다. 바뀐 대본대로 연기하는 민자(임수정)와 오여사(박정수), 기 싸움을 벌이는 미도(전여빈)와 유림(정수정), 느닷없이 현장에 뛰어드는 호세(오정세)까지. 한 치 앞을 예상할 수 없는 인물들이 앙상블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거미집'은 김지운 감독이 1970년대 영화 촬영장을 배경으로 선보이는 신작으로, 올해 개봉한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가수 비, 85억 부동산 사기 혐의 피소…"연예인 흠집내기" 반박 SM 떠난 이수만 근황…미국서 나무 심고 기부한다 故정주영 회장 63세 며느리, 태극마크 달고 아시안게임 출전한다

    #국내이슈

  • 검정 물체가 '스멀스멀'…프랑스 기차타고 가던 관광객들 화들짝 놀라게 한 '빈대' "요가하는 로봇, CG 아냐?"…환골탈태한 테슬라봇 소행성 흙·돌 담은 美 탐사선 캡슐, 7년만에 지구 귀환

    #해외이슈

  • [포토] 이재명, 구속이냐 기사회생이냐…오늘 운명의 날 [포토]"우유 배달 왔습니다" 독거 어르신 찾은 국무총리 [포토] 본회의 무산…'올스톱' 된 국회

    #포토PICK

  • 인도 딜러가 뽑은 '만족도 1위' 국산차 브랜드는? 현대차 "안드로이드 오토·애플 카플레이, 무선으로 즐기세요" 기아, 2000만원대 레이 전기차 출시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주민투표 추진하는 '경기북도' [뉴스속 용어]EU와 무역마찰 떠오른 ‘과불화화합물’ [뉴스속 용어]소행성 흙 보낸 美 첫 우주선 ‘오시리스-렉스’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