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정부 보조사업 63% 구조조정…"절감재원 약자복지에 재투자"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30일 '제1차 보조금관리위원회'
최상대 "보조사업 정비는 지출혁신의 핵심과제"

정부 보조사업 63% 구조조정…"절감재원 약자복지에 재투자"
AD
원본보기 아이콘

정부가 보조금을 지급하는 사업 176개를 구조조정하기로 했다. 국고 보조금 부정수급 문제와 현 정부의 건전재정 기조가 겹치면서 강도 높은 조정이 이뤄졌다.


30일 기획재정부는 최상대 2차관 주재로 서울 중구 한국재정정보원에서 ‘2023년 제1차 보조금관리위원회’를 개최하고 보조사업 연장평가안을 심의·의결했다. 보조사업 연장평가란 3년이 지난 보조사업의 실효성을 평가해 앞으로도 보조금을 계속 지급할지 따지는 제도다.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보조사업단의 평가를 거쳐서 보조금관리위원회가 확정한다.

최상대 기획재정부 2차관이 30일 서울 중구 한국재정정보원에서 열린 '보조금관리위원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최상대 기획재정부 2차관이 30일 서울 중구 한국재정정보원에서 열린 '보조금관리위원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원본보기 아이콘

올해는 총 278개 보조사업이 평가대상에 올랐다. 기재부는 “올해는 건전재정 기조에 따라 예년보다 엄격한 평가를 실시했다”고 설명했다. 정부는 평가를 거쳐 전체 사업의 63.3%를 폐지, 통폐합, 감축하기로 결정했다. 이중 즉시 폐지되는 사업이 11개, 단계적으로 폐지되는 사업이 22개다. 2016년 해당 제도가 도입된 이래 최고 수준의 구조조정안이다.

이번 평가는 2024년 부처별 예산요구안에 반영돼 이달 말까지 기재부에 제출될 예정이다. 구체적인 감축 규모는 내년도 예산편성과정에서 결정된다. 최종 결과는 오는 9월 국회에 제출한 후 기재부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한다.


최 차관은 “최근 국고보조금 부정수급 문제가 이슈가 되고 있는 상황에서 보조사업 정비야말로 재정건전성 확보를 위한 지출 혁신의 핵심과제”라면서 “구조조정을 통해 절감된 재원이 취약계층 등 약자복지 분야에 재투자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세종=송승섭 기자 tmdtjq8506@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가수 비, 85억 부동산 사기 혐의 피소…"연예인 흠집내기" 반박 SM 떠난 이수만 근황…미국서 나무 심고 기부한다 故정주영 회장 63세 며느리, 태극마크 달고 아시안게임 출전한다

    #국내이슈

  • 황제펭귄 물에 빠져 죽고 얼어 죽고…"결국 멸종할 것" 남극에 내려진 경고 검정 물체가 '스멀스멀'…프랑스 기차타고 가던 관광객들 화들짝 놀라게 한 '빈대' "요가하는 로봇, CG 아냐?"…환골탈태한 테슬라봇

    #해외이슈

  • [포토] 추석, 설레는 고향길 [포토] 이재명, 구속이냐 기사회생이냐…오늘 운명의 날 [포토]"우유 배달 왔습니다" 독거 어르신 찾은 국무총리

    #포토PICK

  • '27인치 통합형 디스플레이'..제네시스 GV80, 실내 싹 바뀐다 인도 딜러가 뽑은 '만족도 1위' 국산차 브랜드는? 현대차 "안드로이드 오토·애플 카플레이, 무선으로 즐기세요"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中의 시한폭탄 '란웨이러우' [뉴스속 용어]주민투표 추진하는 '경기북도' [뉴스속 용어]EU와 무역마찰 떠오른 ‘과불화화합물’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