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Dim영역

외인 '팔자'에 코스피 0.7% 하락 마감…환율 1310원 돌파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2400선 돌파 후 약세 전환
코스닥, 반도체·제약주 강세에 800선

외국인이 매도 우위를 기록하면서 코스피지수가 2370선까지 내려앉았다. 위안화 약세로 인해 원달러 환율은 상승 마감해 1310원을 웃돌았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AD
원본보기 아이콘

20일 코스피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16.49포인트(0.69%) 하락한 2379.20에 장을 마감했다. 이날 지수는 3.82포인트(0.16%) 내린 2391.87에 출발한 이후 상승 전환해 2400선을 돌파했다. 이후 2405.99까지 치솟았지만 하락 전환했고 낙폭을 키웠다. 외국인이 2048억원 상당 순매도했고 개인과 기관이 각각 892억원, 1061억원가량 사들였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에선 기아 가 2.74% 하락해 가장 큰 낙폭을 나타냈다. 이어 LG화학 (-2.71%), 삼성전자 (-1.79%), LG에너지솔루션 (-1.63%), 현대차 (-0.85%), 삼성SDI (-0.83%), SK하이닉스 (-0.36%) 순으로 내렸다. 네이버( NAVER )와 카카오 는 1.77%. 1.33% 올랐고 삼성바이오로직스 도 0.50% 상승했다.


업종별로는 보험(-2.24%), 비금속광물(-1.58%), 전기·전자(-1.49%), 의료정밀(-1.36%), 운수장비(-1.08%), 제조업(-0.94%) 순으로 내렸다. 반면 통신업(1.74%), 종이·목재(1.07%), 전기가스업(1.04%), 섬유·의복, 의약품(0.62%), 서비스업(0.58%) 순으로 올랐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7.9원 오른 1310.1원에 거래를 마쳤다. UBS가 위기설에 휩싸인 크레디트스위스(CS)를 인수하기로 했고 주요국 중앙은행들이 유동성 공급 강화 조치에 나선 영향으로 인해 0.2원 내린 1302.0원에 개장했다. 하지만 위안화 약세로 인해 반등해 장중에는 1313.5원까지 오르기도 했다.

김석환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지난주 미국발 금융리스크 재점화에 따른 미 증시 하락, 주말 사이 UBS의 CS 인수 합의 소식에도 이번 주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의 금리 결정에 대한 불확실성이 확대되며 투자심리가 위축됐다"라며 "원달러 환율도 하락 출발 후 외국인 매물 출회 확대 부담에 장중 10원 이상 상승하며 부담이 확대됐다"고 설명했다.


코스닥지수는 반도체주와 제약주 강세로 인해 상승 마감했다. 전거래일 대비 4.81포인트(0.60%) 오른 802.20에 장을 마쳤다. 지수는 지난 9일 이후 처음으로 종가 기준 800선을 돌파했다. 개인이 홀로 1344억원어치 순매수했고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381억원, 604억원 상당 순매도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 중에선 HLB 가 2.79%, 셀트리온헬스케어 는 2.34% 올랐다. 검찰이 수사에 착수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이날 하락 출발했던 에코프로비엠 은 2.00% 상승했고 4.00% 넘게 내리던 에코프로 도 0.88% 올랐다. 에스엠 도 0.27% 상승했다. 반면 엘앤에프 는 2.18% 하락했고 카카오게임즈 (-2.05%), 펄어비스 (-0.23%), 셀트리온제약 (-0.10%)도 내림세를 기록했다.





이정윤 기자 leejuyoo@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이슈 PICK

  • 제니, 영화제 참석에 25억…'걸어 다니는 기업' 블핑 미디어가치 '8800억' "맞후임 강하게 키워요" 해병대 가혹행위 의혹 영상 확산 1년 후 중국 가는 아기판다 '푸바오'…에버랜드 판다월드 방문객 20% 증가

    #국내이슈

  • 김민재 아내, 나폴리서 교통사고 내…"피해 소년 병원 이송" "텐트, 숟가락…본 것 중 가장 더럽다" '쓰레기 산' 된 에베레스트 투표소 앞에서 직접 '현금' 나눠주는 튀르키예 대통령 논란

    #해외이슈

  • 바이든, 공식 행사 중 또 '꽈당'…범인은 모래주머니 [포토] 철거되는 임시선별검사소 "이게 4만원이라니" 남원 춘향제도 '축제 바가지' 논란

    #포토PICK

  • 현대차·기아, 5월 美 친환경차 月판매 역대 최대 아시아 최초 페라리 전시회 한국서 개막…"역사 한 눈에" 레인지로버 스포츠SV 공개…635마력·100㎞/h까지 3.8초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정부 독자 대북제재 명단 오른 '김수키' [뉴스속 용어]北 미사일 발사 규탄한 '국제해사기구' [뉴스속 인물]'범죄도시3' 벌써 100만…메가폰 잡은 이상용 감독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