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im영역

대명에너지, 엔라이튼과 VPP기술 향상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뉴스듣기 스크랩 글자크기

글자크기 설정

닫기
인쇄 RSS

[아시아경제 장효원 기자] 신재생에너지 그린 솔루션 혁신기업 대명에너지 (대표이사 서종현)가 엔라이튼(대표 이영호)과 신재생 에너지 발전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대명에너지와 엔라이튼은 신재생에너지 분산 자원의 공동 개발사업 및 건설·운영·전력 서비스에 대해 상호협력하게 된다. 구체적인 협약 내용으로는 ▲전력 중개 ▲RE100 ▲O&M ▲자산관리 등이 있다.

대명에너지는 가상발전소(VPP) 사업 진출을 위해 연구조직을 갖추고, 발전소별 PMS(통합 제어 시스템)와 이를 통합 관리하는 EMS(에너지 관리 시스템)를 독자적으로 개발해 발전 단지를 운영하고 있다. 또한 고도화된 고장예측 시스템을 통해 디지털 O&M 플랫폼을 구축해 발전소의 가동률과 이용률을 향상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업무협약은 대명에너지의 VPP 사업 도약을 위한 발판이 될 것으로 예상한다”며 “가상발전소 사업 경쟁력 확보를 위해 대명에너지가 보유한 파이프라인을 기반으로 신재생에너지 인프라를 지속해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뿐만 아니라 자체 운영 중인 발전소에서 생산한 재생 에너지를 통해 한국에너지공단이 주관하는 발전량 예측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가상발전소 사업을 위한 다양한 신사업을 진행할 것”이라고 전했다.

가상발전소란 풍력과 태양광 등의 분산 에너지 자원을 네트워크로 연결해 생산되는 전력을 모니터링하고 예측 및 최적화하는 시스템으로 전력망을 안정시키는 역할을 한다.


한편 엔라이튼은 국내 최대 에너지 IT 플랫폼 선도기업으로 2020년 과기부가 글로벌 ICT 미래 에너지 유니콘 기업으로 선정한 바 있다. 또한 네이버와 한국전력공사를 포함해 ‘제3자간 전력거래계약(PPA)’을 체결해 네이버에 재생 에너지를 공급하고 있다.




장효원 기자 specialjhw@asiae.co.kr
AD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선정적 퍼포먼스 논란' 가수 화사 공연음란죄 무혐의 팬들이 트럭시위하고 지면광고까지…김호중에게 무슨 일이 재혼 전제 교제 중 만남 기피하면…돌싱남 "어장관리 중인가"

    #국내이슈

  • "내 아들 보여줘" 머스크와 세 자녀 낳은 가수, 친권 확인 소송 "여학생 60여명 '사지마비' 증세 나타나"…의문의 괴질 발병한 케냐 방콕 총기 참사 용의자는 14세 소년…"비디오게임 중독"

    #해외이슈

  • "탕!" 소리에 아수라장…한국인BJ 방송 중 우연히 담긴 태국 총기참사 조민 "성형 한 군데도 안 했다…정치엔 관심 없어" [포토] 추석, 설레는 고향길

    #포토PICK

  • '27인치 통합형 디스플레이'..제네시스 GV80, 실내 싹 바뀐다 인도 딜러가 뽑은 '만족도 1위' 국산차 브랜드는? 현대차 "안드로이드 오토·애플 카플레이, 무선으로 즐기세요"

    #CAR라이프

  • [뉴스속 인물]한센병 환자들의 어머니 마가렛·마리안느 간호사 [뉴스속 용어]美 의회 뒤흔든 ‘프리덤 코커스’ [뉴스속 인물]美 역사상 처음으로 해임된 하원의장, 케빈 매카시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top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