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英, 자금세탁·사기 혐의 50대 러시아 사업가 체포

최종수정 2022.12.04 06:29 기사입력 2022.12.04 06:29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영국이 자금 세탁과 사기 등 혐의로 50대 러시아 사업가를 런던에서 체포, 구금했다고 3일(현지시간) 밝혔다.


블룸버그통신 등에 따르면 영국 국가범죄수사국(NCA)은 성명에서 지난 1일 해당 사업가가 런던에 보유한 수십억원대 자택에 50여명의 요원을 보내 해당 사업가를 체포하고, 다수의 디지털 기기와 상당한 금액의 현금을 압수했다고 설명했다.

58세의 신원이 공개되지 않은 이 인물은 자금 세탁과 함께 내무부를 상대로 한 사기 및 위증 공모 혐의를 받고 있다. NCA는 이 남성 외에 추가로 두 남성을 더 체포했다고 밝혔다.


런던 주재 러시아 대사관은 영국 외무부에 구금 이유와 정확한 상황을 알려 달라고 요구했다고 스푸트니크통신은 보도했다.


NCA는 지금까지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연관된 고위 관료와 그 조력자가 범죄를 저지르지 못하도록 막거나 방해하는 작전을 100건 가까이 수행했다고 설명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AD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이슈 PICK

  • '강의계획서_양궁_기보배.hwp'…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르포]방안엔 침대, 휴지통엔 콘돔…청소년 북적이는 '룸카페' 조민 "검찰·언론 지난 4년 저희 가족에 가혹했다"

    #국내이슈

  • "한국서 커피3잔, 여기선 담요 5개"…한글로 지원 호소한 튀르키예인 튀르키예, 7.8 강진으로 사망자 3500명 넘어…추가 피해 우려 "월급 적고 친구도 못 만나"…연봉 2억 美의원의 불평

    #해외이슈

  • 숨진 딸 손 못 놓는 아버지…전세계가 울고 있다 서울시가 추모공간으로 제안한 녹사평역 지하 4층…어떤 곳이길래 청보호 선실서 실종자 1명 숨진 채 발견

    #포토PICK

  • 현대차그룹, 美 자동차지 ‘최고의 차’ 4개 부문 석권 "픽업트럭 큰형님 왔다"…GMC 시에라 국내 출시 현대차 미래공장 원형은 한국 아닌 싱가포르에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튀르키예·시리아 지진 피해에 맞서는 '하얀헬멧'  [뉴스속 그곳]北 위험도 상향 평가한 '스팀슨센터' [뉴스속 용어]노인 지하철 무임승차에 주목받는 'PSO'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