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LG 스마트TV, 지상파 3사·CJ ENM 무료로 못 본다

최종수정 2021.11.30 17:55 기사입력 2021.11.30 17:55

댓글쓰기

무료방송 'LG채널'서 67개 채널 종료
144개→77개로 반토막
LG전자 "콘텐츠 제공 노력할 것"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LG 스마트TV의 무료방송 서비스 'LG채널'에서 주류 콘텐츠였던 지상파 3사와 CJ ENM 계열 채널들이 줄줄이 빠진다. 콘텐츠제공사업자(CP)인 방송사 측 요청에 따른 것이다.


3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LG채널(국내용) 채널 수는 종전 144개에서 77개로 줄어든다. 웨이브를 통해 공급됐던 지상파 3사 계열 30개 실시간 채널은 이날부터 순차 종료되며 CJ ENM 계열 채널 37개도 다음달 1일부터 송출이 중단된다.

글로벌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가 불을 지른 콘텐츠 경쟁 속에서 무료 채널인 LG채널에 대한 CP들의 선호도가 낮아진 것이란 관측도 나온다. 업계 한 관계자는 "송출 결정권은 CP에 있다"며 "가격이 계속 오르는 문제도 있고 콘텐츠 송출 플랫폼에 따른 유불리 등을 전략적으로 고려했을 것"이라고 전했다.


LG채널은 현재 전세계 25개국에서 현지 CP들과 계약을 맺고 방송을 송출하는 형태로 운영되고 있다. 인터넷이 연결된 스마트TV 운영체제(OS) 웹OS TV에서 별도 셋톱박스 없이 다양한 채널을 무료로 시청할 수 있어 IPTV 등 유료방송 시청이 불가능한 경우 공백을 채우는 대체재 역할을 했다.


외부 애플리케이션(앱) 유치 등을 통해 스마트TV 콘텐츠를 강화 중인 LG전자로서는 뼈아픈 대목이다. LG전자는 연내 스마트TV에서 디즈니플러스, 부두, 판도라, HBO맥스, 슬링TV 등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LG전자 관계자는 "무료방송 서비스 특성상 콘텐츠 공급업체 사정 등에 따라 채널 변동이 있을 수 있다"며 "LG 채널을 통해 고객 취향을 고려한 콘텐츠를 지속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프리지아 '큐티 섹시의 정석' [포토] 설하윤 '건강미 넘치는 몸매'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국내핫이슈

  • [포토] 노제 '물오른 미모' [포토] 아이유 '여신 강림' [포토] 한예슬 '동안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김재경 '건강미의 정석' [포토] 고소영 '20대 뺨치는 50대' [포토] 최진실 딸 최준희 "시집 가는 것 아냐" 사진 해명

    #스타화보

  • [포토] 이은비 '매력적인 S라인' [포토] 클라라 '파티룩의 정석' [포토] 제시 '화려한 비주얼'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