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인플레에도 폭등하는 美기술주…AMD·엔비디아로 개미들 몰린다

최종수정 2021.11.26 09:11 기사입력 2021.11.26 07:1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수환 기자] 미국의 개인투자자들이 인플레이션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성장주와 기술주를 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통상 물가 상승 조짐이 나타나면 기술주들이 떨어진다는 기존의 월가 통념이 무너지고 있다는 평가가 나온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25일(현지시간) "개인 투자자들이 성장주로 몰려들고 있다"며 대표적인 예시로 AMD와 엔비디아 등을 제시했다.

통상 인플레이션은 성장주에 '나쁜 소식'이지만 다수의 개인투자자는 아랑곳하지 않고 있다는 것이다.


반다리서치에 따르면 11월 개인투자자들이 가장 많이 매수한 3개 종목은 반도체 회사인 AMD와 엔비디아, 그리고 애플이다.


이러한 성장주는 보통 금리가 낮은 환경에서 인기가 높다. 높은 수익을 안겨줄 대안이 많지 않기 때문에 투자자들은 다소 비싸더라도 미래 성장 가능성이 높은 알짜 기술주에 몰리기 마련이다.

지난해 3월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제로 금리' 시대가 열리면서 기술주들이 급등한 것도 이 때문이다.


그러나 미국의 10월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전년 동월보다 6.2% 급등하면서 30년만에 최대폭 상승하자 당초 예상보다 빠른 내년부터 금리 인상이 점쳐졌다.


이에 기술주와 성장주의 상승이 위축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 바 있다. 금리가 오르면 상대적으로 고평가된 기술 기업들의 미래 이익을 할인하는 효과를 가져온다. 이미 대규모 투자를 벌인 '빅테크' 기업들의 차입 비용도 더 늘어나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개미들은 여전히 성장주에 집착하는 모습이다.


실제로 지난 한 달간 AMD와 엔비디아는 각각 28% 이상 급등했고, 애플도 8.1% 올랐다. 이는 같은 기간 2.1% 오른 S&P 500보다 더 큰 폭으로 상승한 셈이다.


올해 초부터 게임스톱, AMC엔터테인먼트, 허츠 등 밈주식(온라인에서 입소문을 타 개인투자자들이 몰리는 주식)의 가격을 끌어올렸던 개미들 중 상당수는 오르는 주식이 더 오를 것으로 믿고 추격 매수하는 '모멘텀 투자' 기법에 의존하고 있다고 WSJ은 지적했다.


이러한 기술주 상승장이 앞으로도 당분간 이어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이달 초 뱅크오브아메리카 조사 결과 펀드매니저의 61%는 인플레이션이 일시적일 것으로 믿는다고 답했다. 인플레이션이 결국 해소될 것으로 예상되면서 투자자들이 기술주를 회피할 명분도 줄어들었다는 의미다.


반다리서치의 글로벌거시전략 담당인 비라즈 파텔은 WSJ에 "우리가 지난 12∼18개월간 배운 교훈은 인플레이션보다는 기업공개(IPO), 재정부양, 그 밖의 미시적 이벤트가 개인투자자들의 행동에서 더 큰 요인이 되고 있다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반면 개미들과 달리 기관투자자들은 기술주를 팔고 가치주로 옮겨가는 추세다.


주로 기관투자자들의 투자 자금 흐름을 추적하는 EPFR에 따르면 11월 4∼17일 투자자들은 미국의 기술주 중심 뮤추얼펀드 또는 상장지수펀드(ETF)에서 20억 달러 이상을 인출했다. 2주 단위로는 2019년 1월 이후 최다 유출이다.


기관투자자들은 대신 소비재, 의료, 유틸리티 등 저평가 가치주에 투자하고 있다고 WSJ은 전했다. 이런 행보는 불확실성이 높은 시기에 적합한 방어적 투자 기법이다.


김수환 기자 ksh205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꼬북좌의 반전 매력' [포토] 나연 '깜찍한 여신미모' [포토] 선미 '도발적인 눈빛'

    #연예가화제

  • [포토] 건강미의 대명사 [포토] 차예련 '우월한 길이'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스타화보

  • [포토] 클라라 '요염한 자태' [포토] 홍수아 '파격 보디 프로필' [포토] 제시 '시선집중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