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특파원 다이어리]폭풍성장 中 전기차, 충전소 과부하

최종수정 2021.10.17 10:36 기사입력 2021.10.17 10:36

댓글쓰기

中 전기차 판매 215만7000대…올해 판매 목표 200만대 9개월 만에 돌파
충전소 부족으로 운전자 울분, 인프라 확충 및 폐배터리 등 환경문제 고민

[아시아경제 베이징=조영신 특파원] 중국의 전기자동차 등 신에너지차 시장이 폭풍 성장하고 있다.


중국 상무부의 공식 발표에 따르면 지난 1월부터 9월까지 중국 전기차 등 신에너지차 판매는 모두 215만7000대다. 지난해 중국 신에너지차 연간 판매량은 110만9000대였다.

사진= 텐센트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올해 중국의 신에너지차 연간 판매 목표는 200만대. 연간 목표 판매를 불과 9개월 만에 달성한 셈이다. 현재와 같은 추세라면 올해 300만대 이상 판매도 가능하다는 분석이 중국 내에서 나오고 있다.

9월 한 달간 판매량도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지난달 신에너지차 판매 대수는 모두 35만7000대. 전년 동월 대비 1.5배 증가했다.


중국 정부는 지난해 11월 2025년까지 신에너지차 판매 비중을 전체 신차 판매의 20%까지 확대하고 오는 2035년까지 모든 대중교통 차량을 신에너지차로 대체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중국의 연간 신차 판매가 2600만대(2019년 기준)인 점을 감안하면 2025년 전기차 등 신에너지차 판매가 500만대에 달한다는 계산이 나온다. 판매 속도만 보면 2025년 신에너지차 비중 20% 달성 목표가 앞당겨질 가능성이 크다. 2025년 중국의 판매된 신차중 700만대가 신에너지차가 될 것이라는 낙관적인 전망도 나오고 있다.


이처럼 중국 신에너지차 판매가 급증한 것은 신에너지차에 대한 지원책을 꼽을 수 있다. 실제 하이난성의 경우 차량 구매 가격에 따라 인센티브를 제공, 전기차 등 신에너지차 구매를 독려하고 있다. 하이난성은 10만 위안 미만 차량에 대해선 6000위안, 10만∼20만 위안 8000위안, 20만 위안 이상 차량에 대해선 10만 위안의 보조금을 제공하고 있다. 보조금 외 주차와 보험, 통행료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문제는 폭발적인 수요에 비해 충전소가 턱없이 부족하다는 점이다. 신에너지차 충전 문제는 국경절 연휴 기간(10월1∼7일) 논란이 되기도 했다. 관영 신화통신은 '4시간 대기 1시간 충전, 전기차의 난감한 나들이'라는 제목의 전기차 충전소 문제를 보도했다. 당시 전기차 한 운전자는 8시간 걸리는 거리를 무려 16시간 걸렸다면서 충전소마다 많은 전기차들이 몰리면서 충전을 위해 긴 줄을 서야만 했다고 분통을 터뜨리기도 했다. 고속 성장하는 전기차와 그 지원 인프라 사이의 시차적 모순이 발생한 것이다. 이 같은 모순은 앞으로 일상이 될 가능성이 크고, 중국 전기차 판매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칠 수도 있다.


중국 신랑재경은 충전의 어려움이 해결되지 않으면 전기차 판매가 직격탄을 맞을 수 있다면서 토지이용계획, 도로시설 건설 등 인프라 지원 기반시설의 질적 변화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또 전기차 폐 배터리 처리 등의 환경적 비용도 늘어날 것이라 배터리 재활용 및 폐 배터리 처리 등에 대해서 논의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베이징=조영신 특파원 asch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카리나 '치명적 미소' [포토] 제시카 '시크한 아우라' [포토] 노제 '시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차예련 '우월한 길이' [포토] 노제 '인형같은 미모' [포토] 고현정 '독보적인 아름다움'

    #스타화보

  • [포토] 슈왈제네거 혼외자 바에나, 몸매가 '부전자전' [포토] 클라라 '파격 시스루' [포토] 손미나 "운동의 맛"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추천 연재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