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한류뱅크, 美 KPMG 통해 기업 가치 5400억 인정

최종수정 2021.09.28 10:51 기사입력 2021.09.28 10:5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소연 기자] 글로벌 한류 플랫폼(FANTOO) 기업 한류뱅크가 KPMG로부터 5400억원의 기업가치를 인정받았다.


미국 나스닥 상장을 준비 중인 한류뱅크는 글로벌 회계컨설팅기업인 KPMG로부터 전반적인 글로벌 진출 전략 컨설팅 계약을 통해 상장 및 감사 절차를 진행했으며, 최근 주식가치평가보고서(Equity value)를 통해 기업가치가 최소 3억 1500만 달러에서 4억 6000만달러(한화 약 3700억 ~ 5400억)에 달한다는 분석 결과를 받았다고 28일 밝혔다.

KPMG는 1987년 PMI(Peat Marwick International)와 KMG(Klynveld Main Goerdeler)가 합병하면서 출범한 컨설팅 및 회계 전문 기업으로, 1999년부터 업무 영역을 미국 유럽 외에 중동과 아프리카, 아시아 지역으로 확대했다.


세계 4대 컨설팅 회사로 꼽히는 KPMG는 현재 146개 나라에 회원사를 두고 있으며 고용 직원 숫자는 14만 명이 넘는다.


KPMG는 현금 흐름을 통해 내재된 수익을 평가하는 '소득접근법', 유사한 비즈니스 플랫폼과 비교해 평가하는 GPC(Guideline Public Company) 기법을 활용한 '시장접근법', 재상산 또는 비용의 가치 지표를 기반으로 분석하는 '비용접근법' 등을 통해 다각도로 평가했다.

한류뱅크 역시 영위하고 있는 한류 플랫폼(FNS)사업, ERP사업, 블록체인 기술 영역 3개 부문에 대해 평가를 받았다.


▲글로벌 한류 팬들을 위한 커뮤니티 플랫폼 ‘팬투(FANTOO)’을 통한 한류문화사업, 광고사업 등을 추진하는 ‘FNS’ ▲중소·벤처기업을 위한 경영 솔루션인 그룹웨어, ERP, IB사업인 ‘E대리’ ▲한류문화만의 블록체인 생태계인 ‘팬덤체인’을 활용한 페이, 핀테크, 코인상장(KDC) 사업 등이 그 대상이다. 특히, 팬덤체인을 통한 KDC(킹덤코인)는 현재 엘뱅크 및 XT닷컴 등 글로벌 코인 거래소에 상장이 된 상태이며, 올해 추가로 국내외 대형 거래소의 3~4곳의 상장을 추진하고 있다.


한류뱅크 관계자는 “KPMG의 기업가치 평가보고서를 통해 한류뱅크의 한류, AI, 블록체인, 메타버스 등의 다양한 4차 산업의 진척도를 평가받고, 잠재적 성과를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오는 30일 팬투(FANTOO)의 제 2의 오픈을 기점으로 전 세계 한류 팬 1억 5000만명에게 한류의 가치를 전달하겠다"고 설명했다. 덧붙여 "내년 나스닥 상장을 통해 R&D, 투자, 결제 등의 사업영역 확장과 한류문화 및 기업가치 향상을 위한 활동들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박소연 기자 mus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스타화보

  •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포토] 클라라 '넘사벽 S라인' [포토]  현아 '단발로 변신'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