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소비자 외면 받는 4세대 실손보험…적자는 더 쌓인다

최종수정 2021.09.28 10:56 기사입력 2021.09.28 10:56

댓글쓰기

7월 출시 이후 가입 14만건 그쳐
기존 실손 조건 좋아 갈아타기 외면

소비자 외면 받는 4세대 실손보험…적자는 더 쌓인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오현길 기자] 금융당국이 주도해 만든 ‘4세대’ 실손의료보험이 애물단지로 전락하고 있다. 7월 출시된 이후 새로 가입하거나 전환한 사람이 14만명에 불과했다. 기존 실손보험 가입자 3500만명 중 0.004% 수준이다.


팔수록 적자가 발생하는 구조적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목적으로 만들어진 4세대 실손보험이 정작 국민들로 부터는 외면을 받고 있는 셈이다. 전문가들은 과잉진료를 유도하는 의료기관에 대해 비급여 관리에 나서야 한다고 지적한다.

28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삼성화재 · 현대해상 · DB손해보험 ·KB손해보험· 메리츠화재 등 대형 손보사 5곳의 4세대 실손보험 가입건수는 7월 출시 이후 14만1791건에 그친 것으로 집계됐다.


1월과 2월 15만건을 기록했던 실손보험 가입 건수는 보험상품 개정을 앞둔 3월 27만건으로 늘었다가 4월과 5월에 각각 18만, 19만건을 기록했다. 7월 실손보험 개정을 앞두고 6월에만 55만건이 판매됐다. 하지만 4세대 상품이 출시된 7월 6만3710건으로 급감했으며, 8월도 7만8081건에 그쳤다.


이는 4세대 실손이 출시되기 전 3세대 실손으로 갈아탄 사람이 많았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특히 보험료 인상 앞둔 소비자들이 4세대 출시 전 갈아타기에 나선 것이란게 업계의 판단이다. 기존 실손보험에 가입한 50~60대의 경우 보험료가 두배 이상 오르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이들 대다수가 4세대 대신 3세대를 선택한 셈이다.

4세대 실손보험은 급여와 비급여를 통합 보장했던 3세대와 달리, 급여와 비급여가 주계약과 특약으로 분리됐다. 비급여 치료가 늘어나 손해율이 오르는 것을 방지하기 위한 구조다. 또 급여 항목 자기 부담 비율이 3세대 20%에서 4세대 30%로 높아졌다. 대신 보험료는 저렴하다.


비급여 이용에 따라 보험료도 할인, 할증된다. 직전 1년 동안 비급여 항목의 보험금을 받지 않은 경우 보험료를 할인해주지만, ▲100만~150만원 보험료 100% 인상 ▲150만~300만원 200% 인상 ▲300만원 이상 보험료 300% 인상 등 보험료가 차등 적용된다.


소비자 외면 받는 4세대 실손보험…적자는 더 쌓인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보험업계에서 4세대 실손보험 전환율이 높지 않을 것이란 관측이 나온 배경이다. 손보사 관계자는 "소비자 입장에서 기존에 가입한 실손이 더 좋은 조건이다보니 판매량이 급격히 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기존 실손 가입자들이 4세대 상품으로 갈아탈 때까지 고질적인 실손보험 적자 문제는 지속될 수 밖에 없다는 우려가 팽배하다. 올 상반기에만 손보사 실손보험 손실액은 1조4128억원에 달한다. 전년동기 1조1981억원보다 17.9% 늘어난 규모다. 결국 일부 보험사들의 경우 실손보험 판매를 중단했고 이는 소비자 피해로 이어졌다.


전문가들은 백내장이나 도수치료 등 비급여 의료비가 급증하는 만큼 비급여 관리 방안을 시급히 마련해야 한다고 지적한다. 보험연구원에 따르면 백내장 수술로 청구된 실손보험금은 올해 1조1528억원으로, 지난해 6480억원보다 77.9%나 급증할 것으로 추산된다.


정성희 보험연구원 연구위원은 "백내장 수술은 비급여 관리가 제대로 이뤄지고 있지 않음을 보여주는 전형적 사례"라며 " 비급여 원가정보 조사·공개를 통해 국민의 알권리를 높이고, 사회적으로 합의가 가능한 비급여 가격·사용량의 가이드라인을 마련해야 한다"고 말했다.


오현길 기자 ohk0414@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의 뉴스

새로보기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설현 '통통 튀는 화보' [포토] 손미나 '50세라니 안 믿겨'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스타화보

  • [포토] 현아 '몽환적인 분위기' [포토] 서동주 "몸무게 의미 없어" [포토] 김사랑 '완벽한 각선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