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브라질 女배구 주포 탄다라 카이세타, 도핑 적발로 한국전 못뛴다

최종수정 2021.08.06 15:44 기사입력 2021.08.06 13:15

댓글쓰기

브라질의 여자배구 대표팀의 탄다라 카이세타 선수.(사진출처=탄다라 카이세타 SNS 캡처)

브라질의 여자배구 대표팀의 탄다라 카이세타 선수.(사진출처=탄다라 카이세타 SNS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의 2020 도쿄올림픽 준결승 상대인 브라질의 주포 탄다라 카이세타(33)가 도핑 테스트에 적발됐다. 6일 오후 9시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리는 우리와의 경기에도 뛸 수 없게 됐다.


5일(현지 시각) CNN브라질에 따르면 도쿄올림픽 전인 지난달 7일에 실시한 도핑 검사에서 탄다라가 금지약물 반응을 보여 브라질로 돌아가게 됐다. 이에 브라질올림픽위원회(CBV)는 이날 오후 입장을 내고 "카이세타는 잠재적 도핑 위반을 범했다"며 "남은 경기에 출전하지 않고 브라질로 귀국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카이세타는 브라질 대표팀의 핵심 공격수다. 지난달 25일 열린 조별리그 A조 한국전에서도 10점을 기록하며 브라질의 세트 스코어 3-0 승리를 이끌었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것 같다" '세쌍둥이 임신' 104kg 황신영…"이제 배 터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