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주병진 폭행 피해자 고소 취하…"사과받았다"

최종수정 2021.08.04 18:11 기사입력 2021.08.04 18:11

댓글쓰기

주병진 폭행 피해자 고소 취하…"사과받았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관주 기자] 사우나에서 방송인 주병진(62)씨에게 폭행을 당한 40대가 고소를 취하했다.


사업가 A씨는 4일 "주씨의 요청으로 지난달 직접 만나 진심어린 사과를 받았고 오늘 변호사를 통해 고소를 취하했다"고 밝혔다.

A씨는 앞서 6월 서울 마포구의 한 호텔 사우나 탈의실에서 주씨와 대화를 나누던 중 주씨에게서 폭행을 당했다며 경찰에 고소장을 접수했다. 경찰은 주씨의 혐의가 인정된다고 보고 지난달 말 사건을 검찰에 송치했다.


폭행죄는 피해자가 원하지 않으면 처벌하지 않는 '반의사불벌죄'인 만큼 사건은 종결될 것으로 보인다.


A씨는 "세대 간 공감을 주제로 준비하던 드라마에 관해 이야기하다 서로 과거 기억에 오해가 생겼던 것"이라며 "가족의 명예를 위해 고소했지만, 오해는 내게도 절반의 책임이 있다. 주씨의 마음도 편해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관주 기자 leekj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그리와 23살차 김구라, 재혼 1년 만에 늦둥이 아빠 됐다…MC...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