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안산 모교 방문에 "페미대장부 온다" 욕설글 논란… 문산초 측 "외부인이 교사 사칭한 듯"

최종수정 2021.08.05 10:37 기사입력 2021.08.04 17:21

댓글쓰기

교사라 밝힌 누리꾼이 올린 비난 글 확산
문산초 관계자 "문산초 교사들 모독하는 발언…글쓴이 찾아 엄벌에 처할 것"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나예은 기자] 2020 도쿄올림픽 양궁 3관왕 안산(20·광주여대) 선수가 지난 3일 모교를 찾은 가운데, 자신을 이 학교 교사라고 지칭한 누리꾼이 "페미대장부 안산 온다"라는 글을 올려 공분을 사고 있다.


앞서 안산은 전날(3일) 양궁 국가대표의 꿈을 처음 키웠던 모교 광주 북구 문산초등학교를 방문해 자신을 가르쳤던 양궁부 감독을 만나고 후배들을 직접 지도했다.

이 가운데 안산 방문 한 시간 전 '디시인사이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안산(문산초 18회) 올림픽 양궁 사상 첫 3관왕 축하'라고 적힌 현수막 사진과 함께 'X됐다, 일하고 있는데 페미대장부 안산 온다 X발'이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이를 본 커뮤니티 이용자가 "학생이냐"고 묻자 작성자는 "교사"라고 답했다.


올림픽 3관왕 양궁 국가대표 안산 선수의 모교 방문 전 한 네티즌이 '페미대장부 안산 온다'는 글을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렸다. /사진=온라인커뮤니티 캡처

올림픽 3관왕 양궁 국가대표 안산 선수의 모교 방문 전 한 네티즌이 '페미대장부 안산 온다'는 글을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렸다. /사진=온라인커뮤니티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누리꾼들은 해당 게시글에 대한 철저한 조사가 이뤄져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누리꾼들은 "글 게시자를 반드시 잡아야 한다" "저런 사람이 진짜 교사라면 학생들을 잘 지도할 수 있을까" "교사 자질이 없다" "당장 수사가 필요할듯" 등의 비판을 쏟아냈다.

한편 문산초는 해당 글 작성자를 찾기 위해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문산초 관계자는 "이 글은 문산초 교사들을 모독하는 발언이다. 정말 너무 화가 난다. 꼭 글쓴이를 찾아내 엄벌에 처할 것"이라며 "외부인이 교사를 사칭해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올린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관심이 집중되자 해당 글은 삭제됐다. 하지만 캡처된 글이 다른 온라인 커뮤니티와 각종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공유되며 논란은 확산하고 있다.


나예은 인턴기자 nye8707@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